2024.07.24 (수)

  • 구름많음동두천 24.3℃
  • 구름조금강릉 29.7℃
  • 서울 26.4℃
  • 구름조금대전 25.7℃
  • 흐림대구 28.1℃
  • 흐림울산 27.9℃
  • 맑음광주 27.8℃
  • 천둥번개부산 23.7℃
  • 구름많음고창 26.9℃
  • 구름많음제주 28.9℃
  • 구름많음강화 24.3℃
  • 맑음보은 23.9℃
  • 구름많음금산 24.6℃
  • 흐림강진군 27.3℃
  • 흐림경주시 27.2℃
  • 흐림거제 27.1℃
기상청 제공





'미녀와 순정남' 지현우 父 이두일, 박상원과 정면 대립...싸늘한 기류 '미녀와 순정남' 지현우 父 이두일, 박상원과 정면 대립...싸늘한 기류
(포탈뉴스) 지현우의 아버지 이두일이 박상원과 정면 대립한다. 20일 저녁 7시 55분 방송되는 KBS 2TV 주말드라마 ‘미녀와 순정남’(극본 김사경/ 연출 홍석구, 홍은미/ 제작 래몽래인) 35회에서는 고현철(이두일 분)과 김선영(윤유선 분)이 부당한 일을 겪게 된 아들 고필승(지현우 분)의 시위를 목격한다. 앞서 공진택(박상원 분)과 공진단(고윤 분)은 필승이 장수연(이일화 분)의 친아들이라는 사실만으로 그가 담당하는 드라마 ‘장미의 집’ 촬영을 중단시키는가 하면 감독에서 해고했다. 필승이 부당한 일을 겪게 되자 이를 알게 된 배우들과 스태프들은 그를 향한 테러를 멈춰 달라며 회사 앞에서 시위를 벌이는 등 물러서지 않겠다는 굳은 의지를 다졌다. 그 가운데, 본방송을 앞둔 20일 공개된 스틸에는 서로를 싸늘하게 바라보는 진택과 현철의 모습이 담겨 있다. 이날 현철은 부당 해고로 힘들어하는 아들을 보고만 있을 수 없어 선영과 함께 진택을 찾아간다. 필승을 위해 진택과 맞서는 현철의 얼굴에서 비장함이 엿보이고, 그는 진택에게 진실한 속마음을 토로하며 분노를 표출한다. 이를 들은 진택은 결국 아무 말을 잇지 못하며 생각에 잠기는데. 이들의 방문이 필승에게 어떤 영향을 끼치게 될지, 상황을 좌지우지하고 있는 진택의 행보에 관심이 집중된다. 한편 진단과 만나기로 했던 김지영(임수향 분)까지 그를 등지고 필승의 옆에서 열혈 시위를 벌이고 있는 모습이 포착돼 긴장감을 높인다. 필승의 옆에 딱 붙어 있는 지영과 절대로 물러나지 않겠다는 의지를 다진 아들을 본 현철과 선영은 안타까운 심정을 내비친다. 가슴으로 낳고 사랑으로 키운 아들의 모습에 엄마 선영은 눈물까지 흘린다고. 수연의 친아들이란 이유로 진택, 진단 형제와 계속 부딪치고 있는 필승이 해고 위기를 이겨낼 수 있을지, 필승과 함께 아픔을 겪고 있는 가족들에게 다시금 행복이 찾아올 수 있을지 본방송에 귀추가 주목된다. [뉴스출처 : RNX]


경제핫이슈

더보기


사회핫이슈

더보기

국제

더보기

스포츠

화성시 검도팀, 대한검도회장기 전국 실업검도대회 여자 단체전‘준우승’

(포탈뉴스) 화성시 검도팀이 지난 19일부터 22일까지 충청남도 청양군에서 열린 ‘제2회 대한검도회장기 전국실업검도대회’ 3인조 여자 단체전에서 준우승을 차지하며 화성시의 위상을 높였다. 김상흔·조유빈·김혜원 선수로 구성된 3인조 여자 단체전 화성시청a팀은 경주시청a팀, 김해시체육회를 제압했으나, 부산시체육회와 치러진 결승전에서 치열한 접전 끝에 1:0으로 아쉽게 패했다. 지난 2018년 창단한 화성시 검도팀은 주장인 김상흔 선수를 주축으로 김혜원 선수가 올해 세계선수권대회에서 단체전 준우승을 차지하는 등 좋은 성적을 거두고 있으며, 다음 달 개최되는 하계 실업검도대회에서 다시 한 번 우승에 도전한다. 정명근 화성시장은 “화성시 검도팀의 열정과 노력에 박수를 보내고 이번 준우승을 발판 삼아 더욱 성장하길 바란다”며 “화성시는 선수들이 역량을 강화해나갈 수 있도록 지속 지원하겠다”고 전했다. [뉴스출처 : 경기도 화성시]

광주광역시펜싱협회 김창승 회장 더위에 지친 체육인들에게 시원한 추억 선물

(포탈뉴스) 광주광역시펜싱협회 김창승 회장이 더위에 지친 광주체육인들을 위해 콘서트 티켓을 기부했다. 광주광역시체육회와 광주 5개구 체육회, 광주광역시장애인체육회 임직원들이 무더위에도 광주체육인들을 위해 노력하는 모습을 보며 문화생활을 통한 추억을 선물하고자 콘서트 관람 기회를 제공했다. 27일 호남대학교 야외 특설무대에서 열리는 이 콘서트는 90년대 레트로 감성으로 레전드 가수 김원준, 김현정, 노이즈 등이 출연한다. 김창승 회장은 광주광역시펜싱협회장으로 2021년부터 펜싱 꿈나무들을 후원하여 우리시에서 2023 청소년 국가대표 2명, 유소년 국가대표 1명이 탄생할 수 있도록 지원했다. 2023년부터는 행복남구양궁스포츠클럽 회장으로 취임하여 광주체육발전을 위해 물심양면으로 헌신하고 있다. 김창승 회장은 “공연 티켓 기증으로 더위에 지친 체육인들과 문화적 소통으로 추억을 만들 수 있는 계기가 되어 기쁘고 앞으로도 광주체육발전을 위해 함께 노력하겠다.” 고 말했다. 한편, 김창승 회장은 호남대학교 총동창회장, 법무부 보호위원 광주남부지소 협의회장, 대한체육회 스포츠영웅 선정위원 등 왕성한

부천-가와사키, 뜨거운 하늘 아래 명승부 펼쳐

(포탈뉴스) 부천시와 일본 가와사키시는 지난 18~20일, 3일간 두 도시의 우호를 위한 유소년 축구 교류 행사를 진행했다. 유소년 축구 교류는 지난 2016년 두 도시의 우호 도시 협정 체결 20주년을 기념해 문화 교류를 목적으로 시작되어 두 도시가 매년 번갈아 개최하고 있다. 잠시 코로나19와 한일 외교 정세 문제로 교류가 중단됐었지만, 지난해부터 교류가 재개된 후 이어지는 올해 행사가 갖는 의미가 크다. 가와사키시를 찾는 올해 부천시 방문단은 정운섭 부천시 축구협회장을 방문단장으로 하여, 김성남 부천FC 단장, 부천FC 사무국, 부천FC U-15 코칭 스태프와 부천FC U-15 선수들, 부천시 체육진흥과 직원들로 구성됐다. 이번 축구 경기를 위한 양 팀의 사전 준비는 치열했다. 부천FC1955 U-15 선수들로 구성된 부천시 팀은 후회 없는 경기를 치르기 위해 평소보다 많은 훈련을 진행했다. 가와사키 프론탈레 U-15와 가와사키 선발 선수단으로 구성된 가와사키시 팀 또한 연습에 매진했다. 양 팀은 두 차례 축구 경기를 가졌다. 국가대표 한일전 못지않은 팽팽한 긴장감 속에서 지난 19일 첫 번


생활상식

더보기

포토이슈


문화/행사

더보기

여행/맛집정보

더보기

정치

더보기

사회

더보기

교육

더보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