2020.10.31 (토)

  • 구름많음동두천 16.0℃
  • 구름많음강릉 18.6℃
  • 구름많음서울 17.2℃
  • 구름많음대전 19.5℃
  • 구름많음대구 17.4℃
  • 구름많음울산 17.0℃
  • 구름조금광주 19.4℃
  • 구름조금부산 17.8℃
  • 맑음고창 19.6℃
  • 맑음제주 18.7℃
  • 구름많음강화 15.9℃
  • 구름조금보은 17.1℃
  • 구름조금금산 18.2℃
  • 맑음강진군 17.5℃
  • 맑음경주시 18.6℃
  • 맑음거제 16.3℃
기상청 제공

정치

더보기
김영록 지사, 이낙연 대표에 해상풍력단지 등 지원 건의  (포탈뉴스) 김영록 전라남도지사는 30일 광주시의회에서 개최된 더불어민주당 주최 ‘광주전남 지역균형 뉴딜 현장 최고위원회의’에 참석, ‘대규모 해상풍력단지 조성’과 ‘RE100 전용 시범단지 조성’, ‘유엔기후변화협약 당사국총회 유치’ 등 12개 현안과 22개 예산지원 사업을 건의했다. 특히, 지역 핵심사업으로 ‘국립 의과대학 설립’, ‘전라선 고속철도 등 핵심 기반시설 국가계획 반영’ 등을 요청했으며 ‘한국에너지공과대학교법’, ‘지방소멸위기지역 지원 특별법’, ‘여수순천 1019사건 특별법’ 등 지역발전 특별 3법 제정을 촉구했다. 이낙연 대표는 모두발언을 통해 “지역균형 뉴딜은 대한민국의 새로운 발전을 위한 초석으로 그 출발을 호남에서 시작한다”고 말했다. 이어 “전남의 ‘해상풍력발전단지 사업’과 ‘블루 이코노미 사업’은 전남이 가장 잘할 수 있는 분야로 전남의 미래를 위해 꼭 필요한 사업이다”며 “특히 해상풍력단지 조성은 그린 뉴딜을 위한 힘찬 도전으로 적극 성원하고 지원하겠다“고 약속했다. 또한, 전남북 지역민의 숙원사업인 전라선 고속철도화 사업을 지역 균형발전에 기여하는 동맥이 될 수 있게 ‘제4차 국가철도망 구축계획’에 반영되도록

사회

더보기

신상품/신기술

더보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