2021.10.19 (화)

  • 구름많음동두천 9.3℃
  • 구름많음강릉 12.8℃
  • 박무서울 11.4℃
  • 구름조금대전 11.0℃
  • 구름많음대구 11.1℃
  • 구름조금울산 12.5℃
  • 흐림광주 10.0℃
  • 구름많음부산 13.5℃
  • 흐림고창 11.1℃
  • 흐림제주 16.9℃
  • 구름많음강화 11.3℃
  • 구름많음보은 9.5℃
  • 흐림금산 10.1℃
  • 구름많음강진군 11.3℃
  • 흐림경주시 11.8℃
  • 구름많음거제 14.3℃
기상청 제공

경제

창원시, 청년농업지원단과 인구유입‧농촌활성화 업무협약 체결

허성무 시장 “청년농업인의 든든한 후원자, 창원의 새로운 희망 꽃피우다”

URL복사

 

(포탈뉴스) 창원시는 24일 오전 11시30분 농업기술센터 대강당에서 청년농업지원단과 청년농업인 유입 및 농촌활성화를 상호협력을 위한 협약을 체결했다.


청년농업지원단은 NH농협 창원시지부, 한국농어촌공사 창원지사, 5개 농업인단체를 말한다. 주거, 농지, 교육, 지역융화 등 각 분야에서 청년농업인 수호자 역할로서 청년농업인의 안정적 정착을 위해 구성된 협력단이다.


이번 협약은 청년농업인의 진입장벽을 완화하고 정착과정에서의 심리적인 요인관리와 일원화된 지원체계로 안심정착 분위기를 조성하고자 마련됐다. 청년농업인의 정착과정 중 겪는 어려움을 검토한 내용을 바탕으로 구성된 단계별 맞춤 전문농업인 육성 프로젝트 동참 등의 내용이 담겨져 있다.


시는 365생활권, 자녀양육여건, 103만의 인구를 둔 소비처 등의 도농복합도시의 강점을 활용해 청년농업인의 유입을 위한 홍보에 박차를 가하고 있다. 그 결과 오는 10월 한국농수산대학과 업무협약을 체결한다. 내년에는 청년농업특별시 선포와 함께 다양한 청년농업정책을 수립하고, 농업입문컨설팅을 통한 농업계 진학기회 마련과 청년파머 페스티벌 등의 청년농업인 소통의 장을 운영할 예정이다.


허성무 시장은 “청년농업인들이 농업에 뛰어들 때 다방면으로 직면하는 문제점들이 발생하는데 청년이 두려움 없이 정착하고 농업의 새로운 미래를 만들어 가기 위해서는 청년농업지원단의 역할이 중요하다”고 말했다.


이어 허 시장은 “이번 협약으로 청년농업인의 든든한 후원자가 되고, 창원의 새로운 희망을 꽃피우는데 밑거름이 되기를 바란다”며 “청년농업인이 꿈을 이루는 살고 싶은 농업도시로의 발판이 되기를 위해 최선을 다하겠다”고 강조했다.


[뉴스출처 : 경상남도 창원시]


포토이슈


정치

더보기

사회

더보기
양주시, 내달 1일부터 5일까지 폐농약 집중 수거기간 운영  (포탈뉴스) 양주시는 오는 11월 1일부터 5일까지 관내 농가, 창고 등에 방치된 폐농약을 집중 수거한다. 폐농약은 ‘폐기물관리법’에 따라 생활폐기물 중 질병 유발, 신체 손상 등 인간의 건강과 주변환경에 피해를 유발할 수 있는 폐기물로 지정돼 있다. 농가 등에서 사용하고 남은 폐농약에 대한 수거·처리 체계가 마련돼 있지 않아 무분별한 방치·폐기로 인한 환경오염, 안전사고 발생에 대한 우려가 제기돼 왔다. 이에 시는 지난해 농촌환경과 농민안전 보호를 위해 ‘폐농약 수거처리 사업’을 시범적으로 추진한 결과, 농민들로부터 높은 호응을 얻자 올해 상반기에 이어 계속사업으로 확대 시행한다. 폐농약을 보관 중인 농가에서는 외부로 새거나 유출되지 않도록 밀봉해 가까운 읍면동 행정복지센터 내 지정 장소에 배출하면 된다. 5일간 수거된 폐농약은 전문 처리업체를 통해 안전하게 처리할 예정이다. 시 관계자는 “올해 상반기에 시행한 수거사업은 많은 농업인의 적극적인 참여로 성공적으로 마무리됐다”며 “청결하고 안전한 주거환경에 대한 시민들의 관심이 높은 만큼 건강한 농촌환경 조성에 최선을 다하겠다”고 말했다. [뉴스출처 : 경기도 양주시]


경제핫이슈

더보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