2020.09.17 (목)

  • 흐림동두천 22.2℃
  • 흐림강릉 22.4℃
  • 흐림서울 23.2℃
  • 흐림대전 23.5℃
  • 대구 24.2℃
  • 울산 22.3℃
  • 광주 21.5℃
  • 부산 21.3℃
  • 흐림고창 22.1℃
  • 제주 20.5℃
  • 흐림강화 22.4℃
  • 흐림보은 22.1℃
  • 흐림금산 22.9℃
  • 흐림강진군 21.5℃
  • 흐림경주시 23.3℃
  • 흐림거제 19.4℃
기상청 제공

IT/과학

강동구 빅데이터 포털(GBP) 자체개발로 화제

강동구 전문 직원이 자체 개발해 억대의 개발 비용 절감하는 성과 거둬‥

URL복사

(포탈뉴스) 강동구(구청장 이정훈)가 모든 지방자치단체의 공통 문제점이었던 각 기관 별로 흩어져 있는 데이터를 통합 관리할 수 있는 『GBP 강동구 빅데이터 포털』 시스템을 자체 개발했다.



『GBP 강동구 빅데이터 포털』(이하, GBP)은 메타 정보 데이터베이스를 구축하여 하나의 시스템 내에서 간편한 통합검색과 자동분석이 가능한 시스템이다. 이달부터 시범 운영기간을 거쳐 강동구청 홈페이지를 통해 운영을 시작한다. 대표 공개 데이터로는 인구 통계, CCTV 현황(위치), 생활인구(위치), 공중화장실(위치), 지하철이용(위치) 등이다.


이번 시스템 개발은 강동구에서 생산한 공공데이터를 서울시, 행정안전부, 통계청 등 각 기관에서 따로 관리하고 있어 자료 접근성과 업무 효율성이 현저히 떨어졌기 때문이다. 현재 강동구 공공데이터는 265종 1,333,877건에 이른다.


구는 이번 시스템 개발을 통해 강동구에서 생산되는 모든 데이터를 수치와 이미지로 가시화할 수 있도록 자동 집계 및 자동 차트 등 시각화 자료로 보여준다. 확인하고자 하는 정보를 한눈에 알아보도록 제공하여 이해도와 편의성을 높였고, 연도 별 추이 또한 볼 수 있어 미래 변화를 예측하는 객관적 지표로의 활용이 가능하다. 또한, 모바일에서도 활용이 가능해 장소에 구애받지 않고 어디서나 쉽게 확인이 가능하도록 했다.


구는 지난 해 4차 산업혁명 등 새로운 시대 환경에 대응하기 위해 조직개편을 통해 빅데이터팀을 신설했다. 특히 직원 공모를 통해 인력을 배치하여 GBP 자체개발 및 빅데이터 분석 기반 CCTV 우선 설치 지역을 도출하는데 성공했다.


이는 스마트도시 기틀과 빅데이터 과학 행정 기반을 마련한 것으로 타 자치단체보다 앞선 행정사례를 보여준 것이다. 구는 GBP를 개발 경험이 있는 전문직원이 직접 개발함으로써 억대의 개발 비용을 절감하는 성과도 거뒀다.


더욱이 별도의 사업비 없이 행정안전부 공공 빅데이터 청년 인턴과 자체인력으로 공공 빅데이터를 활용한 CCTV 우선 설치 지역을 분석하여 기존과 다른 객관적인 의사 결정의 근거를 제시했는데 구는 결과를 바탕으로 올해 CCTV를 설치할 계획이다.


과정을 살펴보자면, CCTV 설치가 필요한 지역 중 가장 시급한 5곳을 기반으로 어린이 보호구역, 경찰서 위치 등을 추가로 고려한 CCTV 설치 지점을 도출했다. CCTV 1대 당 360도, 반경 50m 촬영이 가능하다는 것을 전제조건으로 하여 CCTV 현황 데이터를 기반으로, 감시가 취약한 지역을 파악하고 범죄 취약과 관련한 CCTV 범죄 민원, 상가 업소(유흥, 숙박, 금융), 유동인구 데이터를 활용하였다.


또한, 범죄 강도 및 빈도가 높은 지역과 상가 업소(유흥, 숙박, 금융) 및 야간·심야 시간대 유동인구가 많은 지역에 높은 점수를 부여하고, 여성 인구 밀도와 단독 주택 밀도가 높은 지역에 가중치를 적용해 최종 지수를 산출하였다.


이로써 유료 데이터인 유동인구 데이터를 서울시 공공 데이터인 야간, 심야 버스 이용 인구로 대체하여 추가 예산 발생이 없도록 결과를 산출했다. 이는 비용 절감의 효과가 극대화된 것으로 구는 향후 빅데이터 분석을 활용한 정책 적용을 더욱 기대하고 있다.


이정훈 강동구청장은 “GBP 시스템을 통해 데이터 접근이 용이해져 주민의 알권리 충족은 물론 데이터 이해도 제고를 기대할 수 있게 됐다.”라며, “앞으로도 빅데이터 자체 분석을 통해 주민들의 삶이 편리해지는 행정 혁신을 지속 추구하겠다.”라고 말했다.


[뉴스출처 : 강동구]


포토이슈


정치

더보기

사회

더보기
장성 축령산 주민과 지역 사진가 ‘아름다운 동행’ (포탈뉴스) 장성군 서삼면 주민들이 지역 사진가들과 손잡았다. 군에 따르면 서삼면 주민자치위원회와 장성군사진가협회가 15일 서삼면 행정복지센터에서 자매결연을 맺고 상생협력을 다짐했다. 서삼면은 장성의 관광명소인 축령산으로 유명하다. 축령산은 편백나무를 비롯해 삼나무, 낙엽송 등 수령 50년 이상 된 나무들로 이루어진 700여 헥타르의 숲을 지녔다. 춘원 임종국 선생이 일군 이곳은 ‘치유의 숲’으로 잘 알려져 있다. 축령산 편백숲에서 발산되는 피톤치드는 스트레스 해소와 면역력 증강, 살균작용 등의 효과가 탁월하다. 공기 정화 효과도 있어, 전국 산촌마을 대기질 조사에서 오존 수치가 가장 낮은 지역으로 꼽히기도 했다. 서삼면 주민자치위원회는 이곳에서 야외 숲여행사진 강좌와 작품 전시회를 열어 장성군사진가협회에 활동 기반을 제공한다. 사진가협회는 재능기부를 통해 현장 출사와 사진 강좌를 운영, 주민 역량 강화와 여가 선용을 지원할 계획이다. 서삼면 관계자는 “앞으로도 다양한 분야에 걸친 활발한 교류로 마을의 발전과 지역공동체 활성화를 이뤄가겠다”고 말했다. 한편, 장성 축령산은 지난해 70억원 규모 공모사업인 농림축산식품부 농촌신활력플러스 사업 대상지

신상품/신기술

더보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