2020.11.23 (월)

  • 맑음동두천 -3.1℃
  • 맑음강릉 4.2℃
  • 맑음서울 -1.4℃
  • 구름많음대전 1.8℃
  • 맑음대구 3.5℃
  • 맑음울산 3.6℃
  • 흐림광주 5.6℃
  • 맑음부산 5.0℃
  • 흐림고창 4.5℃
  • 흐림제주 10.0℃
  • 맑음강화 -1.9℃
  • 구름조금보은 0.0℃
  • 구름많음금산 2.2℃
  • 흐림강진군 7.4℃
  • 맑음경주시 3.3℃
  • 구름조금거제 5.6℃
기상청 제공

의료/보건

제주도, 국제학교 내 워크스루 선별진료소 설치 ‘진단검사 진행중’

재학생 19일 코로나19 확진 받아 … 대정읍 12개교 2일간 원격 수업 전환

URL복사

 

(포탈뉴스) 제주특별자치도는 서귀포시 대정읍 소재 국제학교 재학생이 코로나19 확진 판정을 받음에 따라, 학교 내 집단 감염 발생을 조기에 차단하고 도민 불안감을 완화하기 위해 해당 학교 운동장에 워크스루 선별진료소를 설치하고 검사를 진행하고 있다고 밝혔다.


지난 19일 오후 8시 22분경 코로나19 확진판정을 받은 제주 65번째 확진자 A씨는 국제학교 재학생으로 파악됐다.


이에 제주도는 지난 19일 오후 10시 감염병관리팀, 감염병관리지원단, 영어교육도시팀, 도 교육청 등 관계기관 및 관련부서와 긴급회의를 개최해 방역조치에 대한 사항을 논의했다.


긴급회의를 통해 대정읍 관내 12개교(유치원 4, 초등학교 4, 중학교 2, 고등학교 2개교)는 20일(금)과 23일(월) 원격 수업으로 전환하고 국제학교내 워크스루 선별진료소를 설치해 재학생과 교직원 등에 대한 코로나19 진단검사를 실시하기로 결정했다.


특히 1차 역학조사를 통해 A씨가 기숙사생으로 확인됨에 따라 확진자와 동일한 기숙사를 사용한 학생 20명과 접촉이 이뤄진 교사 3명에 대해서는 20일 오전 1시 40분경까지 코로나19 진단검사를 시행했다.


검사 결과 23명은 20일 오전 4시 40분 전원 음성 판정을 받았다.


또한 20일 오전 9시경부터는 국제학교내 워크스루 선별진료소가 설치돼 코로나19 진단검사를 진행하고 있다.


검사 대상은 학생과 교사 176명, 급식소 배식·청소인력, 기타 유증상자 등으로 약 220명에 대한 검체 채취가 이뤄질 것으로 전망하고 있다.


이들에 대한 검사는 금일 중 완료될 것으로 예상되고 있으며, 20일 오전 10시 기준 100명의 검사가 진행됐다.


이와 함께 제주도는 해당 학교 내 세부 동선과 접촉자를 파악하기 위해 역학조사를 진행하고 있다. A씨의 진술을 토대로 현장 CCTV 확인을 통해 접촉자 조사와 분류가 진행되고 있으며, 역학적 연관성 등을 조사하고 있다.


한편 65번째 확진자 A씨는 지난 5일부터 15일까지 서울 지역을 방문한 이력이 있으며 지난 19일부터는 발열(38.2℃), 오한, 인후통 등 코로나19 증상을 보였던 것으로 확인됐다.


A씨는 지난 19일 오후 1시 30분경 서귀포시 서부 보건소 선별진료소를 방문해 검체 채취를 진행해 오후 8시 22분경 확진판정을 받았으며, 오후 11시 25분경 제주대학교병원 음압병상으로 이송돼 격리치료를 받고 있다.


[뉴스출처 : 제주도]


포토이슈


정치

더보기

사회

더보기
한·러 수교 30주년기념 한국디지털아트전 성료 (포탈뉴스) 대전시립미술관과 러시아 주이르쿠츠크대한민국총영사관이 공동주최한‘한국디지털아트전시’가 성공적으로 개최됐다. 이번 전시는 한-러 수교 30주년 기념 한국문화주간행사의 일환으로 러시아 시베리아의 최대 도시인 노보시비르스크(이하 노보 시) 노보국립박물관에서 지난 11일부터 15일까지 열렸다. 전시에는 대전시립미술관 뉴미디어 소장품 두 점이 단독으로 소개됐으며, 총영사관에 따르면 놀랍게도 5일간 약 1,500명의 관람객이 전시회를 찾았다. 선승혜 대전시립미술관장은 “이번 전시는 한국의 미술을 국제적으로 알리는 좋은 기회이자 예술로 실현하는 공공외교”라며 “코로나19 여파에도 여전히 국제전시가 이루어지고 그 가치를 나눌 수 있는 미래형 전시인 동시에 공감미술의 실천”이라고 말했다. 이번 전시는 대전시와 노보시의 자매결연관계를 계기로 총영사관 측의 요청에 따라 대전시립미술관이 전시 구성과 작품 구현 등을 제안하고 작품을 제공했다. 작품은 김세진의 ‘Their Sheraton’과 ‘Victoria Park’로 복잡하고 각박한 현대사회 구조 속 개인의 삶에 주목하고 이를 공감각적으로 풀어내는 작업이다. 한편, 대전시립미술관은 세계 최대 미디어아트 축제인 오스트리

신상품/신기술

더보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