2020.09.28 (월)

  • 맑음동두천 17.4℃
  • 맑음강릉 17.3℃
  • 맑음서울 19.3℃
  • 구름조금대전 18.1℃
  • 맑음대구 16.5℃
  • 구름조금울산 18.7℃
  • 구름조금광주 18.6℃
  • 구름조금부산 20.8℃
  • 구름조금고창 18.3℃
  • 구름조금제주 22.2℃
  • 맑음강화 18.7℃
  • 맑음보은 14.7℃
  • 맑음금산 13.8℃
  • 구름많음강진군 19.3℃
  • 구름조금경주시 14.7℃
  • 구름조금거제 19.2℃
기상청 제공

의료/보건

산청군 25~26일 온라인 포럼·국제컨퍼런스

전 세계 석학들 K-방역과 ‘동의보감’세계화 논의

URL복사

 

(포탈뉴스) 전 세계의 전통의약 학자와 전문가들이 온라인을 통해 현 코로나19 상황에 대한 한의약적 대처방안과 동의보감 세계화에 대해 논의했다.


산청군은 25~26일 양일간 동의보감촌에서 ‘동의보감 프리컨퍼런스 포럼 및 국제 컨퍼런스’를 개최했다고 밝혔다.


첫날인 25일에는 ‘코로나 팬데믹과 전통의약의 역할’을 주제로 동의보감 프리컨퍼런스 포럼이 개최됐다. 이는 산청 동의보감촌에서 진행될 예정이었으나 사회적 거리두기를 준수하기 위해 온라인으로 진행됐다.


이날 행사에서는 고성규 전 대한예방한의학회장이 ‘코로나 팬데믹과 전통의약의 역할’을 주제로 한 기조강연을 진행했다.


이후 초청위원 주제발표에서는 △코로나19와 중의진료(홍원숙 중국 상해중의약대학 국제교육대학 교수) △미국의 코로나 현황과 전통의학적 대처(김일화 미국 자생한방병원 어바인분원 원장) △호주의 코로나-19 현황과 대처(조정훈 호주 월드시티클리닉 원장) △K-방역과 한의학(고호연 한국 식품의약품안전처 한약정책과 과장)을 주제로 한 발표가 진행됐다. 이어 유준상 전 사상체질의학회 회장, 안상영 전 WHO 본부 기술관이 주제토론을 진행했다.


이튿날에는 ‘대한민국 유네스코 가입 70주년’을 기념해 ‘동의보감, 새로운 100년을 향하여’를 주제로 ‘제3회 동의보감 국제컨퍼런스’가 개최됐다.


둘째날 기조강연으로는 권대영 한국과학기술한림원 농수산학부 부장이 ‘전통지식의 과학화와 세계화’에 대해 강연했다.


이후 주제발표에서는 △본초경집주의 전산화 및 활용 연구(마이클 스탠리 베이커 싱가포르 IASTAM 부회장) △잉글랜드 주요 도서관 소장 한의고문헌 현황 조사(김현구 영국 옥스퍼드대학교 연구원) △유네스코 세계기록유산과 재외교민 한국역사 문화 교육(최미영 전 재미한국학교협의회 회장) △코로나19와 체질의 상관성 및 중서의결합 진료대책 연구(최정식 중국 중화중의약학회 체질의약분회 상무이사)가 발표됐다.


또 △코로나블루와 동의보감 정신치료법(강형원 한국 원광대학교 한의과대학 교수) △미국의 코로나19:공공의료 구조적 실패의 자화상(빅터 쿠마르 미국 얼햄대학교 교수) 등의 발표도 이어졌으며 이후 ‘동의보감 세계를 품다’와 ‘세계 전통의약과 감염병’을 주제로 한 세션과 함께 종합토론도 이뤄졌다.


산청군 관계자는 “이번 행사는 올해 문화재청과 경남도의 지원을 받아 수행하고 있는 동의보감 홍보 및 활용사업의 하나”라며 “당초 동의보감의 우수성을 해외에 널리 알리고자 마련됐으나 코로나19를 겪으며 한국의 방역 성과가 전 세계적으로 주목받고 있는 점을 감안해 감염병 예방에 있어 한의약과 동의보감의 우수성 또한 널리 알리고자 개최하게 됐다”고 밝혔다.


이어 “컨퍼런스 개최지인 우리 산청 동의보감촌이 세계전통의학 교류의 장이 될 수 있도록 입지를 굳건히 하겠다”며 “오는 2023년에는 동의보감 홍보사업 성과를 바탕으로 지난 2013년에 이어 산청세계전통의약엑스포도 개최할 것”이라고 밝혔다.


한편 이번 행사는 산청 동의보감촌 내 한방가족호텔 대강당에서 한국한의학연구원의 주관으로 개최됐다.


[뉴스출처 : 경상남도 산청군]


포토이슈


정치

더보기
북측 통지문 관련 서훈 국가안보실장 브리핑 (포탈뉴스) 서훈 국가안보실장이 북측 통지문관련 브리핑을 했다. 서훈 국가안본실장은 먼저 절대 일어나서는 안 될 상황이 발생한 데 대해 우리 국민들께 송구스럽다는 말씀을 드리고, 유가족들에게도 위로의 말씀을 드린다고 전했다. 이번 일과 관련하여 15일 오전 북측에서 우리 측에 보내온 통지문 내용을 발표했다. 발표하는 내용은 북측이 보내온 전문이다. 참고로 김정은 위원장이 유감스러운 사건이라며 최근 적게나마 쌓아온 남북 사이의 신뢰와 존중의 관계를 언급한 것과 관련해서는 최근에 문재인 대통령과 김정은 위원장 간에 친서를 주고받은 사실이 있고, 친서에서는 코로나 사태로 인한 어려움과 현재 처한 난관들이 극복되면서 남북관계 복원에 대한 기대의 내용들이 담겨 있었음을 참고로 말씀드린다고 전했다. <북측이 보내온 전문> 청와대 앞 귀측이 보도한 바와 같이 지난 22일 저녁 황해남도 강령군 금동리 연안 수역에서 정체불명의 인원 1명이 우리 측 령해 깊이 불법 침입하였다가 우리 군인들에 의해 사살(추정)되는 사건이 발생하였습니다. 사건 경위를 조사한 데 의하면 우리 측 해당 수역 경비 담당 군부대가 어로작업 중에 있던 우리 수산사업소 부업선으로부터 정체불명의

사회

더보기
창원시, 코로나 극복 기원 창원수목원탐방 걷기대회 개최  (포탈뉴스) 창원시는 통합 10주년 기념 ‘창원사랑 나라사랑 창원수목원탐방 걷기대회’가 25일부터 26일까지 의창구 삼동동 창원수목원에서 열려 코로나19로 지친 시민을 위로하고 화합을 다지는 계기를 마련했다. 당초 창원수목원탐방 걷기대회는 26일 하루로 예정됐으나, 코로나19 사회적 거리두기 2단계 연장에 따라 25일과 26일 2일간 10회로 분산 진행해 800여명의 창원시민이 참가했다. 이 대회는 숲속나들이길걷기대회조직위원회 등이 주최·주관하고, 창원시가 후원했으며, 행사장 내 밀집 현상을 차단하고 참가자와 안전요원간의 접촉을 최소화하여 참가자의 안전을 도모하기 위해 회당 80명의 인원을 접수받아 1시간 30분 간격으로 대회가 운영됐다. 행사 측은 마스크 착용, 발열체크 및 문진표 작성과 거리두기 줄서기, 시간 차 출발로 방역 지침을 철저히 준수했다. 참가자들은 창원수목원 주입구 잔디마당에서 출발하여 분수광장, 미로정원, 동요의 숲 등 창원수목원의 주요시설을 탐방하고 호국보훈 및 창원 역사 문화 자료 전시 등의 부대행사도 참여했다. 허성무 창원시장은 “도심 속 오아시스인 창원수목원에서 코로나19로 지친 몸과 마음을 힐링하시고, 걷기운동을

신상품/신기술

더보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