2020.10.01 (목)

  • 구름조금동두천 15.0℃
  • 흐림강릉 15.9℃
  • 구름조금서울 16.2℃
  • 구름많음대전 18.3℃
  • 맑음대구 14.3℃
  • 맑음울산 14.8℃
  • 흐림광주 17.9℃
  • 맑음부산 17.4℃
  • 흐림고창 15.2℃
  • 구름조금제주 20.8℃
  • 구름많음강화 15.6℃
  • 맑음보은 12.5℃
  • 구름많음금산 15.0℃
  • 구름많음강진군 16.0℃
  • 구름많음경주시 13.4℃
  • 맑음거제 16.1℃
기상청 제공

정치

한국불교 지도자 초청 간담회

코로나19 확산 방지 선제적 조치에 감사와 지속적 협조 당부

URL복사

(포탈뉴스) 문재인 대통령은 18일, 한국 불교 지도자들과 간담회를 가졌다.



간담회는 코로나19 상황에서 불교계의 선제적 조치에 대한 감사와 추석 전후 지속적 협조를 요청하기 위해 위해 마련됐다.


문재인 대통령은 코로나19 상황에서 가장 먼저 불교계가 법회와 행사를 중단하고 최근에도 자발적 협조를 이어가는 등 방역의 고비 때마다 솔선수범해서 협조해 준 것에 대해 깊은 감사를 표했다.


특히, 대통령은 "부처님 오신 날 봉축 법요식까지 뒤로 미루고 코로나 극복을 위한 기도를 진행해 주셨다"며 "5월에는 천년 넘게 이어온 연등회마저 전격적으로 취소했다"고 설명했다.


그러면서 "화합과 평화의 연등행렬은 볼 수 없었지만 어려움을 나누면 반드시 코로나를 이겨낼 수 있다는 희망의 등불을 밝혀 주셨다"고 전했다.


특히, 대통령은 "올 12월 유네스코 세계문화유산 등재 여부를 앞두고 내린 용단이었기에 고마움과 함께 안타까움도 컸다"며 정부가 최선을 다해 유네스코 등재를 뒷받침하겠다고 약속했다.


이어 대통령은 코로나가 장기화되면서 법회 중단 기간이 길어져 "불교계의 어려움도 매우 클 것"이라며 "이달 24일 처음으로 열리는 정부-종교계 코로나19 대응 협의체에서 다양한 해법들이 나올 수 있을 것"이라고 기대감을 표했다.


또한, "불교계가 지금까지 해온 것처럼 국민들께 변함없이 큰 용기와 힘이 되어 주실 것이라 믿는다"고 당부했다.


문재인 대통령은 하루 앞으로 다가온 9.19 평양 공동선언 2주년에 대해서도 언급했습니다. 대통령은 "만남과 대화에 대한 희망을 포기하지 않는다면 우리는 반드시 평화와 통일의 길로 나아갈 것"이라며 "불교계가 상항 함께 해주시길 바란다"고 전했다.


조계종 총무원장 원행스님은 인사말을 통해 "코로나19로 우리 국민들이 지금 큰 시름에 처해있다"며 "우공이산의 고사를 교훈 삼아 국민들에게 한걸음 더 다가가서 낮은 자세로 보살행을 실천해야 된다"고 말했다.


이어 원행스님은 "코로나가 종식이 되고 국민들의 건강과 생명이 담보되는 그날까지 방역 당국과 함께 불교계는 최선을 다해서 끝까지 노력을 할 것"이라고 밝혔다.


[뉴스출처 : 청와대]


포토이슈


정치

더보기

사회

더보기

신상품/신기술

더보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