2024.07.20 (토)

  • 흐림동두천 26.5℃
  • 흐림강릉 31.0℃
  • 서울 25.8℃
  • 천둥번개대전 23.3℃
  • 구름많음대구 28.7℃
  • 구름많음울산 30.5℃
  • 천둥번개광주 23.5℃
  • 구름조금부산 28.2℃
  • 흐림고창 25.2℃
  • 구름조금제주 32.7℃
  • 흐림강화 24.2℃
  • 흐림보은 23.7℃
  • 흐림금산 23.3℃
  • 구름많음강진군 28.1℃
  • 구름많음경주시 32.1℃
  • 구름많음거제 28.6℃
기상청 제공

크롤리, 샌디에고 항구에서 미국 최초의 완전 전기 예인선의 명명식을 가져

크롤리(Crowley )는 다양한 파트너들 그리고 업계 협력자들과 함께 미국 최초의 완전 전기 선박 보조 항구 예인선인 e울프(eWolf)의 명명식을 가졌다. 배기 가스 배출 제로 및 기타 지속 가능한 기술로 운항되는 이 예인선은 크롤리가 명성을 떨쳐왔던 고출력, 안전과 효율을 구현한다.

Vice Chairwoman Christine Crowley of Crowley Corporation carries out the christening of eWolf, the first U.S. all-electric, zero-emission tug, on June 25, 2024, in San Diego.

크롤리(Crowley )는 다양한 파트너들 그리고 업계 협력자들과 함께 미국 최초의 완전 전기 선박 보조 항구 예인선인 e울프(eWolf)의 명명식을 가졌다. 배기 가스 배출 제로 및 기타 지속 가능한 기술로 운항되는 이 예인선은 크롤리가 명성을 떨쳐왔던 고출력, 안전과 효율을 구현한다.

톰 크롤리(Tom Crowley) 회장 겸 CEO는 "e울프는 해운 업계와 크롤리 유산의 역사적인 성과이며, 전세계 지속가능성의 리더와 혁신자 역할을 하겠다는 우리의 약속을 부각한다. 이 완전 전기 예인선은 동종 선박 중 가장 기술적으로 진보된 선박이며, e울프는 우리의 핵심 공급망을 강화하는 기능을 제공하는 한편 우리 고객들과 지역 사회가 탈탄소화 목표를 달성하도록 도울 것"이라면서 "우리는 자신들의 지칠 줄 모르는 헌신을 통해 e울프를 연방, 주, 지방 정부의 우리 파트너들과 함께 결실을 맺게 한 사람들에게 축하의 말을 전한다. 그들은 미국 뿐만 아니라 세계적으로 새로운 기준을 세웠다"고 말했다.

크롤리는 이 명명식에 미국 해운항만청의 중태평양 관문 지역 디렉터 구스타프 하인, 샌디에고 항구 회장 프랭크 우르타선, 샌디에고 카운티 대기 오염 통제 구역 이사회 의장이자 라메사 시의회 의원 잭 슈, 캘리포니아 대기 자원 위원회 위원 다이앤 탁보리안, 그리고 샌디에고 시의회 의장인 프로 템 조 라카바를 초빙하여 이 업계의 성과를 축하했다. 크롤리의 여성 부회장 크리스틴 크롤리는 샌디에고 만에서 명명식을 수행하고 축복하는 스폰서 역할을 했다. 본 전기 예인선은 이번 주에 상업 서비스를 시작할 예정이다.

우르타선은 "크롤리의 이 동종 최초 전기 예인선은 게임 체인저이다. 이 배는 우리 지역 사회와 해운 업계에 환경, 경제 그리고 운영 상의 이점을 제공함으로써 모든 요구를 충족한다"면서 "이는 진정 팀워크와 협력의 이야기이다. 우리는 크롤리 그리고 우리 주 및 지역 파트너들과 함께 우리의 완전 전기 모바일 하버 크레인, 우리의 마이크로그리드, 선박 쇼어 전력과 같은 전기 화물 처리 장비를 포함하여 우리 항구와 그 주변에서 이 사업과 다른 전기화 활동에 협력할 수 있어 자부심을 느낀다"고 말했다.

앨라배마주 코든의 마스터 보트 빌더즈가 건조한 이 25미터 선박은 이전의 기존 선박보다 더 강한 70톤의 볼라드 풀 예인력을 구현한다. 이 전기 예인선에는 또한 항해자의 안전을 위해 첨단 기술이 적용된 ABB의 배터리 에너지 저장을 위한 완전 일체형 전기 패키지가 탑재되었다. e울프는 전기를 통해 이 예인선을 매일 최대 성능으로 운항할 수 있는 새로운 마이크로그리드 해변 충전소의 지원을 받는다.

크롤리는 샌디에고 항, 샌디에고 카운티 대기오염통제구역, 캘리포니아 대기자원위원회 (CARB), 미국 EPA, 미국 해운항만청 등 프로젝트 파트너들과 함께 이 선박 명명식에 참가했다. 이 항구의 탈탄소화를 위한 연방, 주 및 지역 파트너들의 협력은 샌디에고의 대기질 개선이라는 공동의 목표를 더욱 진전시킨다.

CARB 이사회 멤버 탁보리안은"CARB는 대기와 기후 오염을 줄일 이 역사적인 사업에 협력하게 된 것을 자랑스럽게 생각한다. 바리오 로건과 내셔널 시티와 같이 영향을 받은 포트사이드 지역 사회는 캘리포니아 지역 사회보다 90% 많은 디젤 오염 공기를 흡입하고 있으며 어린이들은 최대 5 배 이상의 천식으로 병원에 입원한다"면서 "e울프는 모든 지역 사회가 건강한 환경을 조성하는 데 크게 기여할 것"이라고 말했다.

라메사 시의회 의원이자 SDAPCD 이사회 의장 슈는 "SDAPCD는 전통적인 디젤 동력 선박에서 전기 추진 시스템으로 전환하기 위한 획기적인 사업인 e울프 프로젝트에 자금을 제공한 것을 자랑스럽게 생각한다"면서 "e울프는 정부와 민간 파트너 간의 협력이 어떻게 의미 있는 변화를 견인할 수 있는 지를 보여주는 본보기이며, 모두를 위한 더 깨끗하고 건강한 환경조성에 크게 기여한다"고 말했다.

안전하고 효율적인 해운 서비스 분야의 오랜 리더 동사는 1세기 이상 전에 캘리포니아에서 운항한 동사 초기 선단의 예인선 시울프(Sea Wolf)호의 이름을 따서 e울프라는 이름을 선정했다.

[뉴스출처 : PRNEWSWIRE]


포토이슈


정치

더보기
김동연 경기도지사, 침수된 평택 세교동 세교 지하차도 찾아 복구 현황 살펴 (포탈뉴스) 김동연 경기도지사는 오늘(18일) 저녁 집중호우로 침수된 경기 평택 세교동 세교 지하차도를 찾아 복구 현황을 살펴보고 관계자들을 격려했다. 도에 따르면 이날 평택시에는 오전 3시께부터 오전 8시께까지 평균 누적 강우량 67.76㎜를 기록할 만큼 많은 비가 내렸다. 경기도 재난안전대책본부와 평택시는 이날 오전 통복동 6통과 7통 주민들에게 긴급대피 명령을 내리고 원평노을 지하차도, 세교 지하차도, 은실 지하차도, 서정 지하차도, 비전 지하차도를 통제했다. 신속한 통제 조치로 이들 지역에는 인명피해가 발생하지 않았다. 한편, 복구 현장에는 경기도에 올해 초 1대 도입된 다굴절무인방수탑차가 투입됐다. 다굴절무인방수탑차는 차 밖에서 조종할 수 있는 차량으로 국내에는 전라남도에도 배치돼 있지만 경기도 도입차는 펌프, 팔 길이 등이 완전히 개량된 전국 최초 모델이다. 팔이 길고 기어펌프를 활용해서 초고압으로 원거리까지 물을 쏠 수 있는 장비인데 침수 현장에서는 탑재돼 있는 대용량 펌프를 긴 팔에 걸고 수중에 담가 물을 퍼낼 수 있다. 경기도는 내년 초 다굴절무인방수탑차를 1대 추가 도입할 계획이다. [뉴스출처 : 경기도]

사회

더보기


경제핫이슈

더보기
강원랜드 카지노 회복세, 강원도 “대원칸타빌 정선” 최대규모 1,190실 생활형숙박시설 호황 예상!! (포탈뉴스) 강원남부 숙박업소들에 따르면 평창군 용평지역과 비교할 경우 강원랜드 인근의 숙박시설은 턱없이 부족해 호텔과 콘도 등 고급 숙박시설을 확충해야 늘어나는 관광객을 수용할 수 있다는 지적이다. 용평리조트와 보광 휘닉스파크 및 알펜시아리조트가 들어선 용평지역의 경우 콘도와 호텔 및 주변의 모텔, 펜션, 민박까지 객실수가 1만실에 달하면서 관광객 유치로 인한 지역경제 활성화에 기여하고 있다는 것이다. 그러나 강원랜드 인근의 숙박시설은 호텔과 콘도 등 고급 객실은 3538객실에 불과하고 모텔과 민박집을 몽땅 합쳐도 5,000실에도 미치지 못하고 있어 객실 부족이 우려된다는 지적이다. 사북지역의 한 부동산 관계자는 “지역경제 활성화를 위해 강원랜드는 앞으로 호텔과 콘도를 절대 증설해서는 안 될 것”이라며 “시내에 민간호텔과 콘도 등 민자가 많이 들어서야 지역경제에 도움이 된다”고 주장했다. 카지노 리조트단지는 부동산시장을 달구는데 특효약으로 통한다. 허허벌판에 대규모 카지노만 들어서면 주변에 하나의 도시가 만들어진다. 완전 상전벽해(桑田碧海) 현상이 벌어지니 안 그렇겠는가. 몇 천, 몇 만원하던 땅값이 수십 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