2020.05.29 (금)

  • 맑음동두천 11.7℃
  • 맑음강릉 15.4℃
  • 맑음서울 15.6℃
  • 박무대전 17.1℃
  • 맑음대구 15.1℃
  • 맑음울산 14.8℃
  • 박무광주 14.7℃
  • 박무부산 16.4℃
  • 흐림고창 15.4℃
  • 박무제주 15.4℃
  • 맑음강화 13.2℃
  • 구름많음보은 13.7℃
  • 흐림금산 14.9℃
  • 흐림강진군 14.7℃
  • 맑음경주시 12.9℃
  • 맑음거제 15.1℃
기상청 제공

연예/방송

예술의전당 온라인 상영회, 뜨거운 성원에 연장 결정

SAC On Screen 스트리밍 15만회 이상의 조회수 기록

(포탈뉴스) 예술의전당(사장 유인택)이 코로나19로 문화예술 향유 기회를 상실한 국민들을 위해 3월 20일부터 실시한 ‘SAC On Screen’ 유튜브 스트리밍 일정을 4월 3일까지 연장하고, 4월 4일 무관객 콘서트 스트리밍을 추가로 진행한다.



이번 추가 일정은 서비스 첫날부터 뜨거운 호응을 보내준 온라인 관객들을 위해 특별히 마련된 것으로, 첫 작품이었던 연극 '보물섬'과 앞선 스트리밍 중 조회수가 가장 높았던 유니버설발레단 '심청', 신규 작품으로 유니버설발레단 '지젤'이 상영된다.


또한, 4월 4일 오후 3시에 진행되는 무관객 콘서트는 실시간 콘서트홀에서 진행되는 연주를 예술의전당 유튜브 채널에서 생중계하여 제공한다. 이번 무관객 콘서트의 연주자 피아니스트 김태형, 바이올리니스트 김재영, 바이올리니스트 김영욱, 비올리스트 이한나, 첼리스트 박유신은 클래식계를 이끌어가는 젊은 예술가들로, 촉박한 일정에도 불구하고 코로나19로 침체된 공연계와 국민들을 위로하는 데 한 뜻을 모으며 참여를 결정했다.


예술의전당의 유튜브 스트리밍은 코로나19로 사회적 거리두기를 실천 중인 국민들의 문화적 갈증을 해소시켜주며 폭발적인 호응을 얻고 있다. 3월 20일부터 연극 '보물섬', 유니버설발레단 '심청', 클래식 연주회 '노부스 콰르텟', '백건우 피아노 리사이틀', 연극 '인형의 집'이 각각 두 차례씩 총 10차례 상영되며 총 154,621회의 조회수와 15,589명의 실시간 동시 접속자 수를 기록했다.


이러한 뜨거운 호응은 접하기 어려웠던 완성도 높은 공연 영상이라는 점 외에도 적극적인 소통이 주요 원인인 것으로 판단된다. 예술의전당 온라인 상영회는 ‘SAC On Screen’ 작품들의 영상화를 진행했던 영상 제작 감독이 실시간 채팅에 참여하여 작품의 비하인드 스토리를 들려주고 시청자의 궁금증을 해소해주며 공연에 대한 이해를 돕고 있다.


특히 3월 24일 오후 8시 진행된 '노부스 콰르텟' 스트리밍에서는 노부스 콰르텟 멤버 전원이 채팅에 참여하며 관객들에게 특별한 재미를 선사했다. 시청자들은 채팅을 통해 “아티스트와 실시간으로 소통하며 감상하니 더욱 생동감 있다”, “이런 시간이 또 마련되면 좋겠다” 등의 의견을 남겼다. 예술의전당은 온라인 관객의 사랑에 보답하기 위해 4월 2일 오후 8시 '보물섬' 앙코르 상영 때도 출연 배우가 직접 채팅에 참여하는 관객과의 대화 시간을 마련할 예정이다.


공연무대와 전시장을 영상에 담아 전국에 무료로 배급하는 영상화사업 'SAC On Screen'은 문화 원거리층에 문화 향유 기회를 제공하고자 2013년에 시작되었다. 기존에 지역의 소규모 문화시설이나 영화관에서 상영된 바 있으나, 온라인 플랫폼을 통한 송출은 이번이 처음이다. 코로나19가 확산되며 다중이용시설을 이용하기 어려운 국민들이 모바일, 태블릿 등 시공간 제약 없이 어디서나 공연영상 콘텐츠를 감상할 수 있도록 마련되었다. 차별화된 영상 등으로 공연 영상화에 앞장서 온 예술의전당은 이번 특별 유튜브 스트리밍을 위해, 그동안 ‘SAC On Screen’ 사업을 통해 제작해 온 영상 중 다양한 장르로 11편을 엄선하여 총 20회의 스트리밍 상영회를 진행한다.


연극 '페리클레스'를 비롯하여 '백건우 피아노 리사이틀', 뮤지컬 '웃는 남자', 어린이 연극 '아빠닭' 등 그간 많은 사랑을 받은 공연 영상이 장르별로 준비되어 기존 공연 관객뿐만 아니라 일반 대중들에게도 색다른 경험이 될 것으로 기대된다. 특히 온갖 고난과 역경 속에서도 희망을 안고 살아가는 내용을 담은 연극 '페리클레스'를 통해 우리 국민들에게 위기극복의 희망과 소망을 전하고자 한다.


해당 영상들은 3월 20일부터 4월 4일까지 예술의전당 유튜브 채널 ‘Seoul Arts Center’를 통해 송출된다. 유인택 사장은 “이번 유튜브 스트리밍이 관객들은 물론 코로나19로 침체된 공연계에 응원이자 위로가 되면 좋겠다”라고 전했다.


유튜브 스트리밍 관련 자세한 정보는 예술의전당 홈페이지(http://www.sac.or.kr)에서 확인할 수 있다.


[뉴스출처 : 김영일기자]


포토이슈



사회

더보기

신상품/신기술

더보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