2020.04.01 (수)

  • 흐림동두천 8.6℃
  • 흐림강릉 11.7℃
  • 흐림서울 9.7℃
  • 흐림대전 8.9℃
  • 흐림대구 10.7℃
  • 울산 9.1℃
  • 흐림광주 8.6℃
  • 부산 11.2℃
  • 흐림고창 7.3℃
  • 제주 10.0℃
  • 흐림강화 10.2℃
  • 흐림보은 6.8℃
  • 흐림금산 8.1℃
  • 흐림강진군 7.6℃
  • 흐림경주시 9.0℃
  • 흐림거제 10.4℃
기상청 제공

IT/과학

경남마산로봇랜드 체험전시관 콘텐츠 달라진다

최신 로봇 기술을 적용한 콘텐츠 4종 선정, 올해 말 선봬

(포탈뉴스) 창원시(시장 허성무)는 경남마산로봇랜드(이하 ‘로봇랜드’) 테마파크 체험전시관의 콘텐츠가 한층 풍부해진다고 26일 밝혔다. 기존 전시형 콘텐츠에서 탈피하여 오감으로 즐길 수 있는 체험형 콘텐츠를 구축, 테마파크 전시관을 대폭 업그레이드한다.



전국 공모를 통해 엄선된 4종의 콘텐츠는 올해 연말 안에 완공되어 로봇랜드 방문객들에게 선보일 예정이다.


로봇랜드는 로봇을 테마로한 세계 최초 테마파크로 작년 9월 오픈했으나, 그간 최신 트랜드를 따라가지 못한다는 평가가 있었다.


이번 콘텐츠 업그레이드 공모에는 증강현실(AR), 가상현실(VR), 인공지능(AI), 자율주행 등의 첨단 기술과 생활, 예술, 스포츠 등의 다양한 테마의 접목과 더불어 로봇이 융합된 참신한 아이디어를 가진 51개의 기업와 기관들이 참가했다.


치열한 경쟁 끝에 아이들의 눈높이에 맞춘 게임형 콘텐츠와 직접 만지고 즐길 수 있는 교감 콘텐츠 등 4가지가 선정됐다.


나만의 로봇과 함께 퀘스트 해결(㈜에이로봇), 로봇의 화려한 변신 퍼포먼스(㈜고영로보틱스), 말하는 곳으로 이동하는 탑승 로봇(㈜크리스피), 에어하키 로봇과 대결 할 수 있는 로봇 바리스타 카페 라운지(㈜클로봇, 에일리언로봇) 4종의 콘텐츠가 선정됐다.


로봇랜드에는 테마별로 11개의 전시시설이 있으며, 4종의 콘텐츠는 제조로봇관, 우주항공로봇관, 로봇사피언스관, 해양로봇관 등에 설치될 예정이다.


이번 콘텐츠 업그레이드에는 연간 20여억원(국비 7억원, 도비 7억원, 시비 6억원)등이 투입되며 향후 3년간 지속적으로 최신 로봇 콘텐츠를 구축해나갈 예정이다.


경남로봇랜드재단 관계자는 “로봇이라는 최첨단 아이템을 테마로 삼은 만큼 이번 콘텐츠 업그레이드는 로봇랜드의 정체성을 확고하게 하기 위해 필수적’이라며 ‘추후 로봇 R&D센터와 연계하여 꾸준히 변화·발전하는 로봇랜드의 모습을 보여주겠다”고 밝혔다.


허성무 창원시장은 “풍부한 즐길 거리를 제공하되 첨단 기술을 경험할 수 있는 창구로서의 선도적 역할도 해나가겠다”며 “특히 체험 요소가 포함된 만큼 안전성 검증에 만전을 기할 것”이라고 말했다.


[뉴스출처 : 경상남도 창원시]


포토이슈


정치

더보기

사회

더보기

신상품/신기술

더보기
부동산 재생 NPL전문가 김두칠 박사 “부동산 소유자를 위한 경매취하자금 지원” 의사 밝혀 (포탈뉴스) NPL분야에서 투자전문가를 선정한다면 김두칠 박사가 우선적으로 거론된다. 김두칠 박사는 최초로 NPL융합투자이론을 정립했고, NPL분야 연구논문으로 부동산학 석사 및 박사학위를 취득한 NPL투자전문가이다. 김두칠 박사는 20년 NPL분야 경험을 바탕으로 한국 최초로 NPL투자분야, 자산관리 전문서적인「투자자산관리론(부연사)을 출간한 바 있다. 동 서적은NPL투자 자산관리업무의 기본서로 자리매김하고 있다. 김두칠 박사는 법률개정으로 NPL투자시장이 축소되자 관심을 갖고 주목한 분야가 단기 유동자금 악화로 ‘임의경매에 처한 부동산’이다. 동 경매부동산의 경우 담보조건은 되지만 채무자의 신용과 경매등기, 압류와 가압류등기 등이 있으면 현실적으로 제도권 금융기관 대출이 불가능하다. 이는 등기말소과정에서 발생할 수 있는 위험성과 여러 가지 채권채무관계의 불확실성 때문이라고 밝혔다. ‘소유자를 도와주고, 부동산을 살리는 가치에 관심을 갖게 된 김두칠 박사는 ‘임의경매등기, 압류와 가압류등기, 가처분등기 등 엄밀히 보면 모두 NPL분야이기에, 자신의 전문성을 바탕으로 과감하게 부동산의 모든 채권과 부동산등기를 말소시키고 금융기관 대출조건이 될 수