2020.01.10 (금)

  • 맑음동두천 -4.0℃
  • 구름조금강릉 2.5℃
  • 맑음서울 -2.6℃
  • 맑음대전 -1.6℃
  • 구름조금대구 1.6℃
  • 맑음울산 1.3℃
  • 맑음광주 0.8℃
  • 구름많음부산 4.1℃
  • 구름많음고창 0.8℃
  • 흐림제주 6.9℃
  • 맑음강화 -4.8℃
  • 맑음보은 -3.4℃
  • 맑음금산 -2.7℃
  • 흐림강진군 2.4℃
  • 구름조금경주시 1.8℃
  • 구름많음거제 4.4℃
기상청 제공

의료/보건

앞으로 부실한 장기요양기관 개설 어려워진다!

노인장기요양보험법 개정안 12월 12일부터 시행

(포탈뉴스) 보건복지부(장관 박능후)는 현행 장기요양기관 지정제를 강화하고 지정갱신제를 새로 도입하는 내용의 노인장기요양보험법 개정안이 12월 12일(수)부터 시행된다고 밝혔다.



그간 지정제는 장기요양기관이 시설 및 인력기준만 갖추면 지방자치단체 장이 반드시 지정하도록 되어 있어 사실상 ‘신고제’로 운영되었으나, 이에 따른 개인시설 난립 및 서비스 질 저하 문제가 지속 제기되었다.


이번 제도 개편으로 신규 진입단계의 심사를 강화하고 주기적인 지정 갱신 심사를 통해 부실기관을 퇴출할 수 있도록 하여 장기요양기관 난립을 방지하고 서비스 질 관리를 강화할 계획이다.


이번 장기요양기관 지정갱신제 개선의 주요 내용은 다음과 같다.


1 지정요건 및 절차 등 지정제 실효성 강화


신규로 진입하려는 기관에 강화된 지정요건 및 절차를 적용하여 지정 여부를 결정하게 된다.


기존에는 시설·인력 기준을 충족하면 장기요양기관으로 지정받을 수 있었으나, 앞으로는 지정 신청자의 과거 행정제재처분 내용, 급여제공 이력, 운영계획 등을 종합적으로 고려하여 지정 여부를 결정하게 된다.


심사를 위해 각 지방자치단체에 노인복지 또는 장기요양 관련 전문가 등으로 구성된 ‘지정 심사위원회’를 설치하고, 각 지방자치단체장은 위원회의 심사 결과를 토대로 지정 여부를 결정한다.


이에 따라 부당청구, 노인학대 등으로 행정제재처분을 받은 이력이 있거나 행정처분 또는 평가를 회피하기 위해 휴.폐업을 반복하는 등 양질의 서비스 제공이 어렵다고 판단되는 기관은 지방자치단체장이 지정을 거부할 수 있게 된다.


또한 그간 재가장기요양기관의 경우 설치신고만으로 지정이 가능했으나, 앞으로는 동일한 절차에 따라 지정받도록 하는 등 진입을 엄격히 관리한다.


2 지정갱신제 도입 등


장기요양기관 지정 시 유효기간을 6년으로 설정하고 6년마다 지정 갱신 여부를 심사하게 된다.


기존에는 장기요양기관 지정에 유효기간이 없어 한 번 지정을 받으면 행정처분에 따른 퇴출 또는 스스로 폐업 신고를 하지 않는 한 서비스 질적 수준이 낮아도 서비스 제공기관으로 지정·유지되는 문제가 있었다.


앞으로는 주기적인 지정 갱신 심사를 통해 시설 및 인력 기준 등 지정요건 준수 여부를 재점검하고, 행정처분의 내용, 급여 제공 이력, 평가결과 등을 고려하여 서비스의 질이 현저히 낮다고 판단되는 기관에 대해서는 지정 갱신을 거부할 수 있게 된다.


또한 장기요양급여평가를 거부·방해하는 기관, 1년 이상 장기요양급여 미제공 기관, 사업자등록 말소 기관 등에 대해서는 직권으로 업무정지 또는 지정취소를 통한 퇴출이 가능해진다.


보건복지부 양성일 인구정책실장은 “이번 장기요양기관 지정제 강화 및 지정갱신제 도입 시행을 계기로 어르신과 가족이 안심하고 이용할 수 있는 장기요양기관이 더욱 늘어나게 되기를 바란다.”고 전했다.


[뉴스출처 : 보건복지부]


포토이슈


정치

더보기
2020년도 제주도 보건·복지 분야 총 2,683억원 투입 (포탈뉴스) 제주특별자치도 보건복지여성국은 올해 사회복지 분야에 2,427억원, 보건·건강증진 분야에 256억원, 총 2,683억원을 투입할 계획이라고 밝혔다. 이는 전년도 예산 2,476억원 보다 8.4% 증가한 규모로, 정책목표 ‘모두를 배려하는 지역중심의 희망복지 제주 구현’을 위해 5대 전략과제 및 21개 실행계획을 추진하여 사회안전망 강화와 도민 건강수준 향상에 총력을 다해나간다는 계획이다. ‘도민이 행복한 체감복지 실현’을 위해 1,391억원을 투입한다. 민관협업중심·지역중심의 복지전달체계 구축을 위해 11억원을 투입, ‘제주형 통합복지 하나로 시범사업’과 ‘지역사회통합돌봄 선도사업’등을 추진하여 사각지대 없는 촘촘한 복지안전망을 구축하고, 사회서비스의 공공성과 투명성을 제고하기 위한 ‘제주특별자치도사회서비스원 설립’과 사회복지종사자 및 지역주민들의 복지 문화공간인 ‘제주복지이음마루 조성’등에 26억원을 투자하여 사회서비스 공급체계를 개편하고 인프라 확충을 통한 복지서비스 품질향상을 도모해 나갈 계획이다. 또한 생계급여 소득인정액 선정기준이 상향되는 등 기초생활수급자 선정기준이 대폭 완화되어 기초생활급여의 보장성이 강화되는 것과 함께, 자

사회

더보기

신상품/신기술

더보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