2020.09.19 (토)

  • 맑음동두천 24.3℃
  • 맑음강릉 25.4℃
  • 맑음서울 24.6℃
  • 구름많음대전 25.3℃
  • 구름많음대구 25.1℃
  • 구름조금울산 26.0℃
  • 구름조금광주 23.7℃
  • 구름조금부산 25.1℃
  • 구름조금고창 24.6℃
  • 흐림제주 24.2℃
  • 맑음강화 24.8℃
  • 구름많음보은 23.5℃
  • 구름조금금산 24.6℃
  • 구름많음강진군 24.9℃
  • 구름많음경주시 25.5℃
  • 구름조금거제 24.0℃
기상청 제공

식품

용인시 백군기 시장, 이케아 개점 앞서 교통대책 점검

개점 초 대규모 쇼핑객 유입 대비 주민 불편 최소화 당부

URL복사

(포탈뉴스) 백군기 용인시장은 지난 9일 기흥구 고매동 이케아 기흥점 현장을 방문해 개장 후 교통대책을 점검했다.



대형 가구업체인 이케아가 12일 기흥점을 개점하면 지난해 개장한 롯데아울렛 기흥점과 더불어 하루 1만6천여대의 차량이 찾아올 것으로 예상돼 이 일대 교통 혼잡을 대비하려는 것이다.


이날 백 시장은 고매IC에서 시작해 이케아 현장, 동탄 우회로 공사현장, 기흥IC 나들목으로 이동하면서 관계자들과 대책을 논의했다.


백 시장은 먼저 지난 11월 2차선에서 4차선으로 확장한 고매 IC-능안교 구간을 둘러보고 능안교-신고매로로 이어지는 도로의 4차선 확장 계획을 점검했다.


시는 현재 고매IC 방향 도로만 우선 넓혀 양방향 2차로에서 3차로로 확장했으며 내년 6월까지 하천 부지를 활용해 양방향 4차선으로 늘일 예정이다.


백 시장은 “이 구간 도로가 4차선으로 넓혀지면 국지도 23호선을 이용하는 쇼핑객들에게 큰 도움을 줄 것으로 판단되는 만큼 조속히 공사를 마무리 해달라”고 지시했다.


이케아 현장에서 백 시장은 “가장 중요한 것은 시민의 안전”이라고 강조하며 “원활한 교통흐름을 위해 유관기관과 유기적으로 협조하기 바란다”고 관계자들에게 당부했다.


이를 위해 시는 이케아에 1665대를 수용할 수 있는 3개층의 주차장을 비롯해 800대를 주차할 수 있는 임시주차장을 확보토록 했다.


또 개점 초 혼잡을 최소화하기 위해 용인동부경찰서 . 이케아에 교통경찰과 교통유도원을 상시 배치하도록 했다.


백 시장은 이케아 맞은편 복합시설 공사현장에 대해 “도로까지 공사시설물이나 차량이 넘어오지 않도록 철저히 감독할 것”도 요구했다.


이케아와 롯데아울렛 사잇길에서 동탄2지구까지 이어지는 소로1-62호선 접속부 공사를 개점 전까지 반드시 마무리할 것도 지시했다.


이 도로를 이용하면 기흥IC 회전교차로를 통하지 않고도 동탄 방향으로 갈 수 있어 기흥IC 주변 교통 혼잡 해소에 도움이 될 것으로 보이기 때문이다.


백 시장은 특히 “경부고속도로로 이곳을 찾는 이용객들을 위한 대책 역시 시급하다”며 “2022년을 목표로 진행 중인 기흥IC 나들목 입체화 공사도 차질없이 이행해달라”고 당부했다.


이 공사는 기흥IC 동탄방향에서 서울.부산방향 접속부를 별도로 설치해 이 일대 교통 흐름을 원활하게 하려는 것으로 완공 후 서울과 수도권에서 오는 차량 소통에 도움을 줄 것으로 예상된다.


시는 우선 기흥IC 회전교차로의 안전을 위해 회전 반경을 넓히고 후방신호등 설치, 버스가 정차하기 쉽도록 버스베이를 설치 하는 등 조치를 했다.


백 시장은 “지난해 롯데아울렛 개장 직후 겪은 교통대란 경험을 거울 삼아 시민들의 불편을 최소화하기 바란다”고 관계자들에게 당부했다.


[뉴스출처 : 용인시]


포토이슈


정치

더보기
인천광역시 동구, 치매안심통합관리센터 실시설계용역 최종보고회 개최 (포탈뉴스) 인천광역시 동구(구청장 허인환)는 구에서 추진 중인 치매안심통합관리센터 용도변경 및 리모델링 등을 위해 발주한 실시설계용역 최종보고회를 지난 18일 구청 대상황실에서 개최했다. 지난 2018년 12월 정식 개소한 동구 치매안심센터는 관내 60세 이상 주민에 대한 치매조기검진부터 정밀진단, 인지저하어르신에 대한 예방ㆍ돌봄‧재활 서비스 제공, 돌봄 가족 지원에 이르기까지 통합적 치매관리서비스를 제공하고 있다. 구는 한 단계 높은 치매관리 서비스 제공을 위해 시설을 확장 이전하기로 결정하고 지난 7월 이전 예정지 용도변경 및 건물 리모델링을 위한 실시설계용역에 착수했다. 구는 새 부지에 지하 1층, 지상 3층, 연면적 약 2,225㎡ 규모로 기존 치매안심센터에 치매전담형 주간보호시설을 통합한 ‘치매안심 통합관리센터’를 조성할 방침이다. 이날 최종보고회에서 용역사인 청아건축사사무소는 지난 8월 중간보고회에서 제시된 구의 의견 반영 여부, 외부 조경 및 건물 디자인, 내부 배치계획안 등에 대해 보고했다. 허인환 동구청장은 “새로 들어서게 될 치매안심 통합관리센터가 치매어르신 및 그 가족에게 사회적ㆍ경제적 부담을 경감시키는 공공서비스 지지체계로서

사회

더보기

신상품/신기술

더보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