2020.04.02 (목)

  • 맑음동두천 11.3℃
  • 맑음강릉 14.2℃
  • 맑음서울 12.3℃
  • 구름많음대전 12.4℃
  • 구름조금대구 13.9℃
  • 맑음울산 13.3℃
  • 구름많음광주 13.0℃
  • 맑음부산 14.8℃
  • 구름조금고창 13.5℃
  • 맑음제주 13.5℃
  • 맑음강화 10.8℃
  • 구름많음보은 11.6℃
  • 구름많음금산 11.5℃
  • 구름많음강진군 14.1℃
  • 맑음경주시 13.6℃
  • 맑음거제 13.4℃
기상청 제공

기본분류

제주보건소,'삼삼오오 건강걷기'행사 운영

지역주민 100명과 함께 저지예술인마을 올레 14-1 일원에서

(포탈뉴스) 제주시 제주보건소(소장 이민철)는 지난 11월 23일 지역주민 100명이 참여한 가운데 지역주민들의 신체활동을 늘리기 위한 ‘삼삼오오 건강걷기’행사를 운영했다.



이번 걷기 행사 코스는 가을에 걷기 좋은 올레 14-1을 선정하여 한경면 저지예술인마을에서 시작하여 문도지오름을 거쳐 오설록까지 6.5km를 지역주민과 약 2시간을 함께 걸었다.


삼삼오오 건강걷기는 제주보건소에서 지난 3월부터 매월 1회씩 실시하고 있으며, 지역주민들과 함께 삼삼오오 모여 제주의 올레길, 둘레길 등 공기 좋고 아름다운 곳을 약 6~10km 가량 걷는 행사다.


이번 건강행사를 통해 걷기 실천율도 높이고 자기도 모르던 제주의 구석구석을 알 수 있는 삼삼오오 건강걷기 행사는 참여한 지역주민의 만족도가 95%를 넘을 정도로 호응을 받고 있으며, 한편 올해 건강걷기 행사를 8회 걸쳐 약 1500여 명과 함께했다.


제주보건소 관계자는“앞으로도 지역주민의 만족도가 높은 삼삼오오 건강걷기 행사를 지속적으로 추진하여 걷기실천 향상을 위해 힘써 나가겠다”고 말했다.


포토이슈


정치

더보기
연수구, 국민신청 정책실명제 대상사업 이달까지 접수 (포탈뉴스) 연수구(구청장 고남석)가 주요 정책에 대한 투명성과 책임성을 높이기 위해 구민이 관련정책을 실명으로 문의하고 선정된 과제에 대해 구가 답하는 국민신청 정책실명제를 시행키로하고 4월 한 달간 접수 받는다. 이에 따라 구민 신청을 통해 접수받은 내용을 내달까지 정책실명제 심의위원회를 통해 25건의 공개과제를 선정하고 사업내역서 등록과 추진현황, 담당자 등을 구 홈페이지 등을 통해 공개하게 된다. 다만 정보공개법 상 비공개 사유에 해당하거나 정책실명제 취지와 다른 단순민원, 신청 내용이 불분명하거나 특정할 수 없는 경우는 심의 대상에서 제외된다. 신청대상 사업은 주요 구정현안 사업, 대규모 공사 및 기타 10억 원 이상의 예산이 투입되는 사업, 조례 및 규칙 등의 제정 사항, 구민생활에 큰 영향을 미치는 제도 등이다. 연수구민이면 누구나 신청할 수 있으며 연수구청 홈페이지의 ‘행정정보’정책실명제 게시판에서 신청서를 내려 받아 이메일, 우편․방문 등을 통해 제출하면 된다. 연수구 관계자는 “구정발전에 관심이 많은 구민들의 적극적인 참여를 바란다”며 “신청된 사업을 되도록 많이 대상사업으로 선정해 투명성과 책임성이 강화된 열린 구정 운영에 최선

사회

더보기

신상품/신기술

더보기
부동산 재생 NPL전문가 김두칠 박사 “부동산 소유자를 위한 경매취하자금 지원” 의사 밝혀 (포탈뉴스) NPL분야에서 투자전문가를 선정한다면 김두칠 박사가 우선적으로 거론된다. 김두칠 박사는 최초로 NPL융합투자이론을 정립했고, NPL분야 연구논문으로 부동산학 석사 및 박사학위를 취득한 NPL투자전문가이다. 김두칠 박사는 20년 NPL분야 경험을 바탕으로 한국 최초로 NPL투자분야, 자산관리 전문서적인「투자자산관리론(부연사)을 출간한 바 있다. 동 서적은NPL투자 자산관리업무의 기본서로 자리매김하고 있다. 김두칠 박사는 법률개정으로 NPL투자시장이 축소되자 관심을 갖고 주목한 분야가 단기 유동자금 악화로 ‘임의경매에 처한 부동산’이다. 동 경매부동산의 경우 담보조건은 되지만 채무자의 신용과 경매등기, 압류와 가압류등기 등이 있으면 현실적으로 제도권 금융기관 대출이 불가능하다. 이는 등기말소과정에서 발생할 수 있는 위험성과 여러 가지 채권채무관계의 불확실성 때문이라고 밝혔다. ‘소유자를 도와주고, 부동산을 살리는 가치에 관심을 갖게 된 김두칠 박사는 ‘임의경매등기, 압류와 가압류등기, 가처분등기 등 엄밀히 보면 모두 NPL분야이기에, 자신의 전문성을 바탕으로 과감하게 부동산의 모든 채권과 부동산등기를 말소시키고 금융기관 대출조건이 될 수