2019.11.19 (화)

  • 맑음동두천 2.9℃
  • 맑음강릉 6.0℃
  • 맑음서울 3.3℃
  • 구름많음대전 4.6℃
  • 맑음대구 7.4℃
  • 맑음울산 7.7℃
  • 구름많음광주 7.5℃
  • 구름조금부산 10.6℃
  • 흐림고창 6.7℃
  • 흐림제주 11.4℃
  • 맑음강화 3.3℃
  • 흐림보은 3.7℃
  • 흐림금산 4.6℃
  • 흐림강진군 7.9℃
  • 맑음경주시 7.8℃
  • 구름조금거제 10.2℃
기상청 제공

기본분류

광치휴양림 시설 보완 및 무장애 나눔길 조성 완료

데크로드 300m와 황토 산책로 200m 조성, 기존 산책로 1㎞ 정비

(포탈뉴스) 장애인, 노약자, 임산부 등 보행에 어려움을 겪는 방문객들이 편리하고 안전하게 숲에 다닐 수 있도록 하는 광치자연휴양림 보완 및 무장애 나눔길 조성 사업이 완료됐다.



이에 따라 양구군은 11일 오후 2시 조인묵 양구군수 등을 비롯한 주요 기관단체장과 주민 등 60여 명이 참석하는 가운데 광치자연휴양림(남면 가오작리)에서 준공식을 개최한다.


무장애 나눔길은 노약자, 장애인, 임산부 등 교통 약자들이 편리하고 안전하게 이동할 수 있도록 턱이 없는 평지 형태의 숲 산책로다.


양구군은 올해 산림청 공모 사업을 통해 광치자연휴양림 보완 사업을 위한 예산 4억 원을 확보했다.


이에 따라 산림휴양관 및 숲속의 집 3동(11실)의 객실 내장재를 편백나무로 리모델링했고, 숲속의 집 비가림을 포함한 바비큐시설 확충, 위험지역 원목 난간 설치, 도로변 반사경 및 가로등 설치, 쓰레기 분리수거대 설치 등 휴양림의 편의시설 및 안전시설을 확충했다.


무장애 나눔길 조성에는 양구군이 올해 한국산림복지진흥원이 시행한 녹색자금 공모 사업에 최종 선정돼 확보한 기금 3억3000만 원과 군비 2억2000만 원 등 총 5억5000만 원의 사업비가 투입됐다.


양구군은 광치계곡과 산림을 따라 단이 없는 경사로 8% 이내의 무장애 데크로드 300m와 황토로 포장된 200m의 산책로를 조성했고, 기존의 초롱이 산책로를 포함해 1㎞의 산책로를 정비했다.


박용근 생태산림과장은 “광치자연휴양림을 방문하는 이용객들에게 쾌적하고 편안한 산림서비스를 제공하기 위해 노력하고 있다.”며 “편의시설 확충과 무장애 나눔길 조성이 완료돼 광치자연휴양림이 내방객과 주민들에게 숲을 체험하면서 쉴 수 있는 웰빙 휴식처로 각광받을 것으로 기대한다.”고 말했다.


포토이슈


아동과 청소년이 행복한 도시, 논산입니다 (포탈뉴스) 논산시(시장 황명선)는 지난 18일 논산문화예술회관 대공연장에서 아동·청소년 및 학부모 등 600여명이 참여한 가운데 ‘유니세프 아동친화도시 인증 선포식’을 가졌다. 논산파랑새합창단의 아동권리 홍보송 공연으로 시작된 선포식은 아동권리헌장 낭독, 아동친화도시 인증서 및 현판수여식, 아동·청소년이 행복한 아동친화도시를 위한 대담, 아동친화도시 인증 선포 순으로 이어졌다. 특히, “여러분이 시장입니다”라는 주제로 펼쳐진 대담에서는 학생대표(연무고1 이수진), 학부모대표(서은정)가 나서 관내 아동, 청소년, 학부모와 교사로부터 수렴한 3051건의 의견을 토대로 실제 아동과 청소년을 위해 필요한 정책과 개선방안에 관해 황명선 논산시장에게 의견을 제시하는 시간을 가졌다. 학생들은 ▲아동·청소년을 위한 복합지원센터 ▲인도, 가로등 및 CCTV추가 설치, 학부모는 ▲맞벌이 증가에 따른 돌봄 시설확대 ▲아동·청소년을 위한 전용수영장 설치 등 실생활에서 느끼고 경험한 것을 바탕으로 실질적인 문제해결을 위한 정책들을 제안했다. 이어진 축하공연 역시 업플로우, 강경어린이집, 칸타빌레(랩), 황화정 지역아동센터, 대건고등학교 댄스동아리 등 아동과 청소년이 직접


경기도, 돼지열병 확산 방지에 총력 대응 … 이재명 “확산 방지와 조기 차단에 모든 자원 동원하라” (포탈뉴스) 파주시 돼지농장에서 아프리카돼지열병(ASF)이 국내 처음으로 발생한 가운데 경기도가 추가 발병 방지와 확산 조기 차단을 위해 긴급 방역조치에 나서는 등 특단의 대책을 추진한다. 김용 경기도 대변인은 17일 오전 긴급 기자회견을 열고 ‘파주 돼지농장 발생현황과 도 및 시.군 방역대책’을 발표했다. 김용 대변인은 “경기도는 돼지열병 유입 방지를 위해 노력해 왔으나, 안타깝게도 파주의 돼지농가에서 발생해 농림축산식품부가 오늘 새벽 오전 6시30분경 확진 발표했다”면서 “농림축산식품부와 경기도는 위기단계를 ‘심각단계’로 높여 발령하고, 가축질병 위기대응 매뉴얼 및 ‘ASF 긴급행동지침’에 따른 기관별 방역조치 등에 들어갔다”고 말했다. 김 대변인은 이어 “이재명 도지사는 이날 새벽 발생상황을 보고받은 뒤 시간이 생명인 만큼 초기 단계부터 할 수 있는 모든 자원을 동원해 돼지열병 확산방지에 나서달라고 지시했다”면서 “경기도는 시군과 함께 대응 매뉴얼에 따라 예방적 살처분, 통제초소 설치, 축산농가 이동제한 등을 신속하게 조치해 나갈 방침이다”고 강조했다. 앞서 지난 16일 저녁 6시경 파주 돼지농가는 2~3일 전 사료섭취 저하 및 고열로 모돈 5