2019.11.19 (화)

  • 맑음동두천 2.9℃
  • 맑음강릉 6.0℃
  • 맑음서울 3.3℃
  • 구름많음대전 4.6℃
  • 맑음대구 7.4℃
  • 맑음울산 7.7℃
  • 구름많음광주 7.5℃
  • 구름조금부산 10.6℃
  • 흐림고창 6.7℃
  • 흐림제주 11.4℃
  • 맑음강화 3.3℃
  • 흐림보은 3.7℃
  • 흐림금산 4.6℃
  • 흐림강진군 7.9℃
  • 맑음경주시 7.8℃
  • 구름조금거제 10.2℃
기상청 제공

기본분류

“수능 당일, 시험장 주변 주정차 안돼요”

불법 주정차 차량 견인 조치.비상 수송차량 운영 등

(포탈뉴스) “대입 수능이 치러지는 11월 14일, 시험장 주변에 불법 주정차 안 됩니다. 수험생들이 안정적으로 시험을 치를 수 있도록 협조 부탁드립니다.”



광주 남구(구청장 김병내)는 2020학년도 대학 수학능력 시험을 치르는 수험생들에게 교통 편의를 제공하기 위해 수능 당일 특별 교통대책을 마련했다.


11일 남구에 따르면 14일 오전 5시 30분부터 동성고를 비롯해 석산고, 문성고, 송원고, 설월여고, 대성여고, 수피아여고, 동아여고, 송원여고 등 관내 9곳 시험장 주변에서 원활한 교통 소통을 위한 대책이 추진된다.


먼저 남구는 이날 현장 근무 직원 48명을 투입, 시험장 주변도로 교통질서 유지에 나선다.


시험장 입구 반경 200m 이내에 차량 진출입 및 주정차를 금지하고, 수험생들도 200m 밖에서 하차한 뒤 도보로 이동할 수 있도록 유도할 방침이다.


또 수험표를 두고 오거나 분실자 등 지각 우려가 있는 수험생을 위해 경찰서와 소방서 등과 협력해 비상 수송 차량을 운영하기로 했으며, 시험장 주변 불법 주정차 차량도 견인 조치할 계획이다.


이와 함께 시험 당일 대형 교통사고 등 특이 상황이 발생할 것을 대비해 교통대책 상황실을 운영, 수험생들이 시험장까지 안전하게 이동할 수 있도록 지원 체계도 마련하기로 했다.


이밖에 버스와 택시 등 대중교통조합에 공문을 보내 영어 듣기평가가 시작되는 오후 1시 10분부터 40분까지 30분간 수험장 주변에서 경적 울리기를 자제해 줄 것을 요청할 예정이다.


남구 관계자는 “수험생들이 편안한 마음으로 시험을 치를 수 있도록 특별 교통대책 추진에 만전을 기하겠다”며 “우리 주민들께서도 적극적인 협조를 부탁드린다”고 말했다.


포토이슈


아동과 청소년이 행복한 도시, 논산입니다 (포탈뉴스) 논산시(시장 황명선)는 지난 18일 논산문화예술회관 대공연장에서 아동·청소년 및 학부모 등 600여명이 참여한 가운데 ‘유니세프 아동친화도시 인증 선포식’을 가졌다. 논산파랑새합창단의 아동권리 홍보송 공연으로 시작된 선포식은 아동권리헌장 낭독, 아동친화도시 인증서 및 현판수여식, 아동·청소년이 행복한 아동친화도시를 위한 대담, 아동친화도시 인증 선포 순으로 이어졌다. 특히, “여러분이 시장입니다”라는 주제로 펼쳐진 대담에서는 학생대표(연무고1 이수진), 학부모대표(서은정)가 나서 관내 아동, 청소년, 학부모와 교사로부터 수렴한 3051건의 의견을 토대로 실제 아동과 청소년을 위해 필요한 정책과 개선방안에 관해 황명선 논산시장에게 의견을 제시하는 시간을 가졌다. 학생들은 ▲아동·청소년을 위한 복합지원센터 ▲인도, 가로등 및 CCTV추가 설치, 학부모는 ▲맞벌이 증가에 따른 돌봄 시설확대 ▲아동·청소년을 위한 전용수영장 설치 등 실생활에서 느끼고 경험한 것을 바탕으로 실질적인 문제해결을 위한 정책들을 제안했다. 이어진 축하공연 역시 업플로우, 강경어린이집, 칸타빌레(랩), 황화정 지역아동센터, 대건고등학교 댄스동아리 등 아동과 청소년이 직접


경기도, 돼지열병 확산 방지에 총력 대응 … 이재명 “확산 방지와 조기 차단에 모든 자원 동원하라” (포탈뉴스) 파주시 돼지농장에서 아프리카돼지열병(ASF)이 국내 처음으로 발생한 가운데 경기도가 추가 발병 방지와 확산 조기 차단을 위해 긴급 방역조치에 나서는 등 특단의 대책을 추진한다. 김용 경기도 대변인은 17일 오전 긴급 기자회견을 열고 ‘파주 돼지농장 발생현황과 도 및 시.군 방역대책’을 발표했다. 김용 대변인은 “경기도는 돼지열병 유입 방지를 위해 노력해 왔으나, 안타깝게도 파주의 돼지농가에서 발생해 농림축산식품부가 오늘 새벽 오전 6시30분경 확진 발표했다”면서 “농림축산식품부와 경기도는 위기단계를 ‘심각단계’로 높여 발령하고, 가축질병 위기대응 매뉴얼 및 ‘ASF 긴급행동지침’에 따른 기관별 방역조치 등에 들어갔다”고 말했다. 김 대변인은 이어 “이재명 도지사는 이날 새벽 발생상황을 보고받은 뒤 시간이 생명인 만큼 초기 단계부터 할 수 있는 모든 자원을 동원해 돼지열병 확산방지에 나서달라고 지시했다”면서 “경기도는 시군과 함께 대응 매뉴얼에 따라 예방적 살처분, 통제초소 설치, 축산농가 이동제한 등을 신속하게 조치해 나갈 방침이다”고 강조했다. 앞서 지난 16일 저녁 6시경 파주 돼지농가는 2~3일 전 사료섭취 저하 및 고열로 모돈 5