2020.04.03 (금)

  • 맑음동두천 1.3℃
  • 맑음강릉 11.4℃
  • 박무서울 6.0℃
  • 맑음대전 5.1℃
  • 맑음대구 7.0℃
  • 흐림울산 9.8℃
  • 맑음광주 6.1℃
  • 흐림부산 10.1℃
  • 맑음고창 1.6℃
  • 흐림제주 11.3℃
  • 맑음강화 5.4℃
  • 맑음보은 -0.1℃
  • 맑음금산 1.0℃
  • 구름조금강진군 6.9℃
  • 구름많음경주시 5.7℃
  • 흐림거제 7.6℃
기상청 제공

기본분류

대구 도심 가을풍경, 자전거 타며 동대구로에서 느껴보세요!

시청주차장↔동대구로(수성못 유턴) 15km 주행, 자전거 대행진 개최

(포탈뉴스) 대구시는 9월 22일 ‘세계 차 없는 날’을 기념해 9월 21일(토) 오전 10시 시청 본관 주차장에서 시민 300여명이 참가하는 「2019 세계 차 없는 날 기념 대구자전거 대행진」을 개최한다.



이번 행사는 대구지속가능발전협의회가 주최하고 대구시가 후원하며 시민들과 함께하는 자전거타기를 통해 대구를 ‘쾌적한 도시환경, 저탄소 녹색교통도시’로 만들기 위해 마련됐다.


또한, 세계 차 없는 날(9월 22일)을 맞아 ‘함께 걸어요’라는 주제로 9월 16일부터 9월 22일까지 ‘대구시 친환경 교통주간’을 운영해 자전거 출·퇴근 챌린지, 대구생태교통포럼 등 다양한 프로그램으로 시민들의 저탄소생활에 대한 공감대 형성과 실천을 이끌어 낸다.


자전거 대행진은 총 15km를 주행하며 시청본관 주차장을 출발해 교동네거리~신천교~동대구역네거리~두산오거리~수성못(유턴)~법원 삼거리(유턴)~범어네거리~봉산육거리~시청본관 주차장으로 돌아오는 코스다.


이에 따라, 자전거 행진을 하는 도로는 9월 21일(토) 오전 10시부터 12시30분까지 인도 측 2개 차로가 교통경찰관의 안내에 따라 부분 통제 되고, 그 외에 차로는 신호 준수 원칙으로 정상소통 된다.


행사와 더불어 자전거 음주운전 금지, 안전모 쓰기 캠페인을 실시하고, 새로운 교통수단으로 이용이 증대되고 있는 개인형 이동수단(Personal Mobility)에 대한 사용자 안전수칙 등도 홍보해 자전거 사고 줄이기에도 힘쓴다.


참가신청은 9월 20일(금) 18시까지 인터넷사이트(http://www.ecobike.org, 문의 : 053-983-2122) 및 자전거마일리지 앱 (플레이스토어에서 ‘에코 모바이크’로 검색)에서 가능하며, 행사 당일 현장 접수도 가능하다.


참가자에게는 야간 반사지를 제공하고 추첨을 통해 경품도 지급한다.


대구시 서덕찬 교통국장은 “이번 자전거 대행진 행사로 많은 시민이 자전거를 생활교통수단으로 이용하기를 기대 한다”며, “시민 모두가 안전하게 자전거를 탈 수 있도록 자전거 도로 확충과 자전거 안전시설 정비 등 자전거 이용 활성화를 위해 노력 하겠다”고 말했다.


포토이슈


정치

더보기

사회

더보기

신상품/신기술

더보기
부동산 재생 NPL전문가 김두칠 박사 “부동산 소유자를 위한 경매취하자금 지원” 의사 밝혀 (포탈뉴스) NPL분야에서 투자전문가를 선정한다면 김두칠 박사가 우선적으로 거론된다. 김두칠 박사는 최초로 NPL융합투자이론을 정립했고, NPL분야 연구논문으로 부동산학 석사 및 박사학위를 취득한 NPL투자전문가이다. 김두칠 박사는 20년 NPL분야 경험을 바탕으로 한국 최초로 NPL투자분야, 자산관리 전문서적인「투자자산관리론(부연사)을 출간한 바 있다. 동 서적은NPL투자 자산관리업무의 기본서로 자리매김하고 있다. 김두칠 박사는 법률개정으로 NPL투자시장이 축소되자 관심을 갖고 주목한 분야가 단기 유동자금 악화로 ‘임의경매에 처한 부동산’이다. 동 경매부동산의 경우 담보조건은 되지만 채무자의 신용과 경매등기, 압류와 가압류등기 등이 있으면 현실적으로 제도권 금융기관 대출이 불가능하다. 이는 등기말소과정에서 발생할 수 있는 위험성과 여러 가지 채권채무관계의 불확실성 때문이라고 밝혔다. ‘소유자를 도와주고, 부동산을 살리는 가치에 관심을 갖게 된 김두칠 박사는 ‘임의경매등기, 압류와 가압류등기, 가처분등기 등 엄밀히 보면 모두 NPL분야이기에, 자신의 전문성을 바탕으로 과감하게 부동산의 모든 채권과 부동산등기를 말소시키고 금융기관 대출조건이 될 수