2019.11.29 (금)

  • 맑음동두천 5.0℃
  • 구름많음강릉 7.6℃
  • 맑음서울 5.9℃
  • 맑음대전 8.0℃
  • 맑음대구 10.0℃
  • 맑음울산 10.1℃
  • 맑음광주 9.5℃
  • 맑음부산 12.1℃
  • 맑음고창 8.3℃
  • 맑음제주 11.8℃
  • 맑음강화 5.6℃
  • 맑음보은 7.1℃
  • 맑음금산 8.2℃
  • 맑음강진군 10.2℃
  • 맑음경주시 9.6℃
  • 맑음거제 11.2℃
기상청 제공

기본분류

우리동네 '물놀이 쉼터‘ 인기 만점, 피서객 8천 2백여 명 다녀가

100여명 수용 가능한 대형 에어풀장, 에어슬라이드, 탈의실, 쉼터 등 설치

(포탈뉴스) 서울 노원구(구청장 오승록)가 지난 3일 개장한 우리동네 ‘물놀이 쉼터’가 폭염 속 주민들의 무더위를 날려주며 큰 인기를 얻고 있다고 밝혔다.



구는 여름 방학을 맞은 어린이와 가족 등 주민들이 집 가까운 곳에서 언제든지 물놀이를 즐길 수 있도록 공원 광장, 학교에 대형 물놀이 시설을 마련했다.


개장 첫날 1천 2백여 명을 시작으로 지난 13일까지 총 8천 2백여 명의 주민이 물놀이 쉼터를 이용한 것으로 나타났다. 7개소 물놀이쉼터에 1일 평균 750여명의 이용객이 방문하며 아이를 동반한 가족단위 주민들은 물론, 방학을 맞은 아이들이 친구들과 함께 동네에서 시원한 물놀이를 즐길 수 있었다.


물놀이쉼터에는 주민 100여명을 수용할 수 있는 대형 에어풀장, 에어슬라이드 등 물놀이 시설과 함께 이용객들의 편의를 위한 탈의실, 쉼터도 마련했다.


특히 어린이들의 안전을 위해 물놀이쉼터마다 3~5명의 안전요원을 배치했다. 또 깨끗한 수질관리를 위해 매일 물을 교체하고 1일 3회 간이 수질검사를 하는 등 시설관리도 꼼꼼히 챙겼다.


광운대 내 노천극장, 한글비근린공원 내 광장, 한내근린공원 및 갈말근린공원 운동장, 중계근린공원 및 상계근린공원 바닥분수, 갈울근린공원 배드민턴장 등 총 7개소에 설치된 무료 물놀이쉼터는 오는 15일까지 운영한다.


이외에도 경춘선숲길 방문자센터 앞 잔디광장에도 무료 에어바운스 수영장이 마련됐다. 8월 25일까지 운영하는 경춘선숲길 물놀이장은 중형풀, 유아풀, 슬라이드 등을 갖춘 야외 물놀이 시설로 주말에는 버블쇼, 매직쇼 등 특별공연이 열린다.


또 공원 내 워터드롭, 워터터널, 워터샤워 등이 설치된 물놀이장 3개소도 주민들에게 큰 호응을 받고 있다. 공릉동근린공원(공릉동 63-1), 당고개지구공원(상계동 113-2) 물놀이장은 8월 31일까지, 각심어린이공원(월계동 555) 물놀이장은 8월 18일까지 평일 4회, 주말 5회 운영한다.


중랑천 녹천교 앞(상계동 770-6)에 위치한 중랑천워터파크도 8월 18일까지 운영한다. 390㎡의 성인풀 1개와 356㎡의 물놀이장 1개 외에도 몽골텐트, 파라솔, 탈의실, 샤워장, 매점, 코인락카 등의 부대시설을 갖췄다. 특히 어린이들을 위한 물놀이장에는 워터드롭, 워터터널, 보물 탐험놀이 등 다양한 물놀이 시설을 구비했다.


오승록 구청장은 "폭염에 대비해 올해 첫 운영한 우리 동네 물놀이쉼터에 어린이들은 물론 가족들이 함께 이용하며 인기가 많다“ 며 ”남은 여름휴가시즌 주민들이 가까운 동네 물놀이장에서 안전하고 시원하게 물놀이를 즐기며 즐거운 시간을 보내길 바란다“고 말했다.


포토이슈


영등포구, 탁상행정은 없다…탄탄한 보육정책 대화로 풀어냈다 (포탈뉴스) 영등포구(구청장 채현일)가 지난 10월부터 11월까지 3회에 걸쳐 지역 내 어린이집 원장 160여 명을 만나 현장의 이야기를 듣고, 올바른 양육 환경을 조성하기 위한 소통 릴레이를 펼쳤다. 탁트인 소통 릴레이는 구정 발전을 위해 구청장이 직접 다양한 분야의 주민, 관계자를 직접 찾아가 의견을 수렴하고 정책으로 반영하는 자리다. 지난 3분기 국내 출산율은 0.88명으로 역대 최저 기록을 경신했다. 출산율을 제고하려면 아이 키우기 좋은 환경을 조성해야 하고, 이를 위해선 탄탄한 보육환경 뒷받침이 필요하기에 소통 릴레이를 통해 보육 현장을 총괄하는 원장들을 만난 것이다. 어린이집 원장과의 소통 릴레이는 지난 10월 25일 국공립어린이집을 시작으로 11월 12일 민간어린이집, 11월 20일 가정어린이집까지 순서대로 만나며 격의 없는 소통의 시간을 가졌다. 원장들은 △녹지 및 생태공간 확충 △도서관 증설 △대체교사 및 조리사 충원 등 교육 환경을 개선해 어린이를 위한 보육의 질을 높여줄 것을 요청했다. 구는 이날 제안된 다양한 의견을 바탕으로 검토와 숙의를 거쳐 정책으로 반영할 예정이다. 뿐만 아니라 지난 1월과 7월에는 어린이집 학부모와 두


경기도, 돼지열병 확산 방지에 총력 대응 … 이재명 “확산 방지와 조기 차단에 모든 자원 동원하라” (포탈뉴스) 파주시 돼지농장에서 아프리카돼지열병(ASF)이 국내 처음으로 발생한 가운데 경기도가 추가 발병 방지와 확산 조기 차단을 위해 긴급 방역조치에 나서는 등 특단의 대책을 추진한다. 김용 경기도 대변인은 17일 오전 긴급 기자회견을 열고 ‘파주 돼지농장 발생현황과 도 및 시.군 방역대책’을 발표했다. 김용 대변인은 “경기도는 돼지열병 유입 방지를 위해 노력해 왔으나, 안타깝게도 파주의 돼지농가에서 발생해 농림축산식품부가 오늘 새벽 오전 6시30분경 확진 발표했다”면서 “농림축산식품부와 경기도는 위기단계를 ‘심각단계’로 높여 발령하고, 가축질병 위기대응 매뉴얼 및 ‘ASF 긴급행동지침’에 따른 기관별 방역조치 등에 들어갔다”고 말했다. 김 대변인은 이어 “이재명 도지사는 이날 새벽 발생상황을 보고받은 뒤 시간이 생명인 만큼 초기 단계부터 할 수 있는 모든 자원을 동원해 돼지열병 확산방지에 나서달라고 지시했다”면서 “경기도는 시군과 함께 대응 매뉴얼에 따라 예방적 살처분, 통제초소 설치, 축산농가 이동제한 등을 신속하게 조치해 나갈 방침이다”고 강조했다. 앞서 지난 16일 저녁 6시경 파주 돼지농가는 2~3일 전 사료섭취 저하 및 고열로 모돈 5