2019.11.17 (일)

  • 흐림동두천 9.6℃
  • 흐림강릉 11.4℃
  • 서울 8.0℃
  • 대전 10.9℃
  • 박무대구 12.0℃
  • 흐림울산 17.8℃
  • 광주 18.9℃
  • 흐림부산 18.3℃
  • 흐림고창 18.6℃
  • 구름많음제주 22.9℃
  • 흐림강화 8.2℃
  • 흐림보은 11.5℃
  • 흐림금산 10.6℃
  • 구름많음강진군 20.7℃
  • 흐림경주시 14.3℃
  • 구름많음거제 18.8℃
기상청 제공

문화/연예

중앙도서관 김창완 북토크 동심으로 살아간다는 것

중앙도서관 개관 100주년 기념 특별 강연 참가자 모집

(포탈뉴스) 대구중앙도서관(관장 장해광)은 개관 100주년을 맞이하여 유명 가수이며 연기자이자 작가인 김창완을 초청하여 “동심으로 살아간다는 것”이라는 주제로 8월 10일 오후 4시 30분부터 북토크를 진행한다.



강연자인 김창완은 1977년 ‘산울림’으로 데뷔하여 2008년 ‘김창완밴드’를 결성해 40년 넘게 음악 활동을 해 오고 있다. 틈틈이 동요앨범을 발표하였으며, 2013년 「할아버지 불알」, 「어떻게 참을까?」 외 세 편을 동시 전문지 『동시마중』에 발표하며 문단의 주목을 받았고, 2019년 「칸 만들기」로 제3회 동시마중 작품상을 받았다. 현재 가수, 연기자, 방송인으로 폭넓게 활동하고 있으며 저서로는 산문집『집에 가는 길』, 『이제야 보이네』, 『안녕, 나의 모든 하루』, 소설집 『사일런트 머신, 길자』가 있다. 그리고 올해 5월 첫 시집인 『무지개가 뀐 방이봉방방』을 출간하였다.


북토크 참여는 대구시민이면 누구나 무료로 참여할 수 있으며, 7. 10.(수)부터 홈페이지를 통해 접수순으로 참가자 신청을 받는다.


1919년 8월 10일에 문을 연 중앙도서관은 개관 100주년을 기념하여 특별강연, 특별전시, 영화상영, 체험프로그램 등 다채로운 행사를 진행한다. 자세한 내용은 중앙도서관(www.tglnet.or.kr ) 홈페이지 공지사항을 참고하거나 독서문화과(☎231-2042)로 문의하면 된다.


중앙도서관 관계자는 “본 북토크가 대구시민들이 100년의 역사를 간직한 도서관에서 순수한 동심을 찾는 멋진 여정이 될 것”이라고 말했다.



뉴스출처 :중앙도서관


포토이슈




경기도, 돼지열병 확산 방지에 총력 대응 … 이재명 “확산 방지와 조기 차단에 모든 자원 동원하라” (포탈뉴스) 파주시 돼지농장에서 아프리카돼지열병(ASF)이 국내 처음으로 발생한 가운데 경기도가 추가 발병 방지와 확산 조기 차단을 위해 긴급 방역조치에 나서는 등 특단의 대책을 추진한다. 김용 경기도 대변인은 17일 오전 긴급 기자회견을 열고 ‘파주 돼지농장 발생현황과 도 및 시.군 방역대책’을 발표했다. 김용 대변인은 “경기도는 돼지열병 유입 방지를 위해 노력해 왔으나, 안타깝게도 파주의 돼지농가에서 발생해 농림축산식품부가 오늘 새벽 오전 6시30분경 확진 발표했다”면서 “농림축산식품부와 경기도는 위기단계를 ‘심각단계’로 높여 발령하고, 가축질병 위기대응 매뉴얼 및 ‘ASF 긴급행동지침’에 따른 기관별 방역조치 등에 들어갔다”고 말했다. 김 대변인은 이어 “이재명 도지사는 이날 새벽 발생상황을 보고받은 뒤 시간이 생명인 만큼 초기 단계부터 할 수 있는 모든 자원을 동원해 돼지열병 확산방지에 나서달라고 지시했다”면서 “경기도는 시군과 함께 대응 매뉴얼에 따라 예방적 살처분, 통제초소 설치, 축산농가 이동제한 등을 신속하게 조치해 나갈 방침이다”고 강조했다. 앞서 지난 16일 저녁 6시경 파주 돼지농가는 2~3일 전 사료섭취 저하 및 고열로 모돈 5