2019.06.15 (토)

  • 맑음동두천 23.6℃
  • 구름많음강릉 20.5℃
  • 맑음서울 23.3℃
  • 구름조금대전 23.7℃
  • 구름많음대구 21.5℃
  • 구름많음울산 21.4℃
  • 맑음광주 22.7℃
  • 구름많음부산 22.0℃
  • 구름많음고창 ℃
  • 맑음제주 21.4℃
  • 구름조금강화 21.9℃
  • 구름조금보은 23.0℃
  • 맑음금산 23.2℃
  • 맑음강진군 22.5℃
  • 구름많음경주시 22.7℃
  • 구름많음거제 22.0℃
기상청 제공

사회일반

어르신이 존중받는 살맛나는 경북도... 노인 학대예방의 날 기념식 가져

12일(수) 도청 동락관, 노인인권 보호를 위한 노인 학대예방 교육도 실시

(포탈뉴스) 경상북도는 최근 심각한 사회문제로 대두되는 노인 학대행위에 대한 경각심을 일깨우고 노인인권을 보호하는 분위기를 조성하기 위하여 12일(수) 도청 동락관에서 ‘제3회 노인 학대예방의 날 기념식 및 노인 학대예방 교육’을 가졌다.


경북도가 주최하고 경북지역 노인보호전문기관 3개 기관(경상북도노인 보호전문기관, 경북서북부노인보호전문기관, 경북서남부노인보호전문기관)이 공동 주관한 이번 행사에는 노인 학대예방 신고의무자와 노인 복지시설 종사자를 포함한 700여명이 참석했다.


이날 기념식에서는 노인인권보호 및 노인 학대예방에 기여한 유공자와 유공단체에 대한 표창(장관상 2명, 도지사상 8명, 2개 단체)을 수여하고 노인 학대행위에 대한 경각심을 일깨우기 위해 ‘무위, 빈곤, 학대, 우울, 자살, 고독’등 6대 노인 학대근절을 위한 퍼포먼스를 펼쳤다.


이어 23개 시군 공무원, 경찰, 소방 및 시설종사자 700여명을 대상으로 노인인권을 보호하고 노인 학대를 예방하기 위한 집합교육을 실시했다. 올해 3회째를 맞은 ‘노인 학대예방의 날’은 국제연합(UN)에서 2006년부터 노인에 대한 부당한 처우를 개선하고 노인학대의 심각성을 널리 알리기 위하여 매년 6월 15일을 ‘세계노인학대인식의 날’로 지정해 기념식이 시작되었으며, 우리나라는 2017년부터 노인 학대예방 및 노인인권에 대한 국민적 관심을 높이기 위해 매년 6월 15일을 ‘노인 학대예방의 날’로 지정해 기념식을 개최해 오고 있다.


한편, 경북도는 노인 학대 신고.접수, 현장조사, 노인 학대예방교육 및 홍보사업을 위하여 23개 시군을 3개 권역별로 나눠 노인보호전문기관(포항, 예천, 김천)을 운영하고 있으며, 학대피해노인에 대한 보호조치와 심신치유 등을 위해 학대피해노인 쉼터 2개소를 운영하고 있다.


노인학대를 발견한 사람은 누구든지 신고.상담 전화(1577-1389)로 문의 또는 신고하면 된다.


김재광 경북도 복지건강국장은 “아직까지 우리 사회가 노인 학대예방에 대한 인식이 낮고 개선해야할 사항들이 많은 것이 현실”이라며 “시설 종사자나 신고의무자 뿐만 아니라 우리 모두 노인 학대예방에 적극 동참해 어르신이 존중받는 사회를 만드는데 힘을 모아 나가자”고 강조했다.


뉴스출처 :경상북도


포토이슈




한·중 미래산업 선도도시 대구와 청두, 신산업분야 상생협력 강화 (포탈뉴스) 3박4일(6.10~6.13) 일정으로 중국 청두를 공식 방문한 권영진 대구시장은「2019 청두 국제자매도시 시장혁신포럼」에 참가하여 대구시의 미래산업 추진상황에 대해 주제발표를 했다. 또한, 청두시장과 미래신산업에 대한 의견을 나누고 대구시 상징조형물 제막식에 참석하여 자매도시로서 우의를 다졌다. 11일 중국 청두시에서 ‘4차산업과 도시발전’이라는 주제로 개최한 시장혁신포럼에서 권영진 대구시장은 대구 미래신산업 추진 방향에 대해 주제 발표를 했다. 이 날 시장혁신포럼에는 대구시를 비롯한 총 22개국 26개 도시에서 150여명이 참석했다. 청두 센츄리시티 국제컨벤션센터에서 진행되었으며, 8개 도시 중 제일 먼저 발표한 대구시의 미래신산업에 대해 참석자들이 뜨거운 관심을 나타냈다. 12일에는 청두시장 접견실에서 권영진 대구시장과 뤄챵 청두시장이 양 도시 미래 산업 발전방안에 대해 심도 있는 대화를 나누었다. 권영진 대구시장은 ‘4차 산업 혁명 시대에 새로운 기술과 새로운 산업을 일으키는 도시, 나라만이 미래에 경쟁력이 있다”라면서 “청두와 대구는 많은 공통점을 가지고 있다. 역사문화 도시이면서 미래신산업으로 산업구조혁신이 활발히 일어나는