2019.03.25 (월)

  • 흐림동두천 7.6℃
  • 맑음강릉 15.1℃
  • 연무서울 10.2℃
  • 연무대전 13.0℃
  • 연무대구 13.6℃
  • 흐림울산 14.7℃
  • 연무광주 12.0℃
  • 흐림부산 11.1℃
  • 구름많음고창 12.3℃
  • 흐림제주 11.4℃
  • 구름많음강화 9.5℃
  • 구름많음보은 13.4℃
  • 구름많음금산 13.2℃
  • 구름많음강진군 11.2℃
  • 구름많음경주시 15.3℃
  • 흐림거제 10.6℃
기상청 제공

국제일반

우즈벡,카자흐스탄에 '스마트팜 패키지' 수출

네덜란드 제품과 경쟁…절반가격으로 승부


(포탈뉴스) 카자흐스탄과 우즈베키스탄 등 중앙아시아 지역에 국산 설비와 농자재, 품종을 한 데 묶은 한국형 스마트팜이 패키지로 팔렸다. 그동안 유럽산 제품이 장악하고 있던 북방지역 시설재배 설비 시장에 국산 제품이 진출한 첫 사례다.

농업기술실용화재단은 카자흐스탄과 우즈베키스탄에 420만 달러 규모의 수출계약 3건을 체결했다고 19일 밝혔다. 다음달에는 1300만 달러 규모의 수출계약을 추진하고 있다.

러시아를 포함한 CIS(독립국가연합)지역은 춥고 강수량이 부족한 기후조건 탓에 목축업 등이 발달돼 있다. 때문에 채소 소비량에 비해 생산량이 매우 부족하다. 하지만 최근 소득수준이 향상되면서 채소 수요도 함께 늘어나는 추세다. 때문에 스마트팜 수요 역시 대폭 늘어나는 추세다.

지금까지 러시아와 중앙아시아 등 북방지역은 네덜란드산 스마트팜을 주로 써왔다.국산 제품은 여기에 가격으로 경쟁했다. 농업기술실용화재단 관계자는 "네덜란드산 제품은 헥타르(㏊)당 100만 달러 수준이지만 국산품은 70만 달러 수준"이라고 밝혔다.

이번 수출에는 나래트렌드, 제이엠농자재 등 두 개 업체가 스마트팜에 적용되는 원격 모니터링 및 예측·제어 시스템과 시설 하우스 설계, 온실 공사 등을 담당한다.

농업기술실용화재단은 이번 수출을 위해 지난해 5월부터 스마트팜 설비가 현지에서 제대로 쓰일 수 있을지를 검증하는 테스트베드를 운영해왔다.재단은 향후 러시아에서도 테스트베드를 운영해 공략에 나설 계획이라고 밝혔다.

포토이슈


국회 환노위, ‘실업급여 50%→60% 인상ㆍ배우자 출산휴가 5일→10일’ 의결 (포탈뉴스) 국회 환경노동위원회(위원장 김학용)는 22일(금) 전체회의를 열고 실업급여를 인상하는 내용의 ‘고용보험법 일부개정법률안’과 배우자 출산휴가를 확대하는 내용의 ‘남녀고용평등과 일·가정 양립 지원에 관한 법률 일부개정법률안’ 등을 위원회 대안으로 의결했다. 앞서 국회 환노위는 지난 18일(월)부터 이날 오전까지 고용노동소위원회를 5차례 열고 실업급여 인상을 위한 16개 개정안과 배우자 출산휴가를 확대하기 위한 34개 개정안 등을 놓고 토론을 벌였다. 이날 전체회의에서 의결된 ‘고용보험법 일부개정법률안’은 실업급여 지급수준을 평균임금의 50%에서 60%로 인상하는 것이 골자다. 최근의 최저임금 인상 폭을 고려해 실업급여 하한액을 최저임금의 90%에서 80%로 조정하는 한편, 지급기간을 30일씩 연장하여 실업급여의 보장성을 강화했다. 주 15시간 미만 초단시간근로자의 구직급여 수급 기준기간을 18개월에서 24개월로 연장해 수급요건을 완화하고, 구직급여의 반복적 부정수급을 예방하기 위하여 부정수급에 대한 처벌을 강화하는 등 현행 제도의 운영상 나타난 일부 미비점을 개선ㆍ보완했다. 아울러 같은 자녀에 대해 배우자가 동시에 육아휴직을 하거나


농촌교육농장 교사 역량강화... 경북의 농촌관광 명품화 추진 (포탈뉴스) 경상북도 농업기술원은 도내 우수한 농촌관광 경영체 40여명을 선발해 21일부터 이틀간 ‘농촌교육농장 교사양성’과정을 진행했다. 이 교육과정은 학교 교과과정과 농촌 자원을 연계해 학생들이 농촌에서 창의적 체험활동, 진로체험 등을 수행할 수 있도록 농장주의 현장교사 역량을 강화하기 위해 마련했으며 농촌관광경영체가 농촌교육농장이 되기 위해서는 반드시 이수해야하는 과정이다. 주요 교육내용은 농촌자원을 이용한 교육프로그램 개발, 학교교과과정 이해, 교수학습 능력 등의 기초과정과 교육과정을 반영한 교안작성, 운영전략 구성 등의 심화과정으로 구성했다. 농촌교육농장은 기술원에서 지난 2007년부터 추진해 온 농촌관광 명품화 프로젝트로 현재까지 81개소를 육성하여 도교육청, 시군 교육지원청 및 학교와 연계해 학생들에게 농촌체험을 제공, 창의력과 인성을 함양시키고 진로체험활동의 기회를 부여하고 있다. 이렇게 육성된 농촌교육 농장주들은 학생들의 창의력과 인성을 함양시키는데 도움이 되는 현장교사로서의 기본 지도역량을 갖추게 되어 학교 교과과정과 연계한 자유학기제, 자유학년제 그리고 진로체험활동등을 농촌체험활동과 접목함으로써 평균 약 34백만원의 농외소